황선봉 예산군수, 서해복선전철 삽교역 신설 추진 집회 참석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5/04 [07:21]

황선봉 예산군수, 서해복선전철 삽교역 신설 추진 집회 참석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1/05/04 [07:21]

▲ 황선봉 군수가 이승구 의장과 함께 지난 3일 정부세종청사 기획재정부 앞에서 서해선복선전철 삽교역 신설을 촉구하고 있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황선봉 군수는 지난 3일 정부세종청사 기재부 앞에서 5달 여 간 지속 중인 범군민 삽교 역사 유치 추진위원회 집회 장소를 또다시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삽교역사 신설을 위해 관내 140여 단체와 1,000여 명의 군민이 집회에 참여하고 있는 가운데 예산군민의 굳은 의지를 함께 정부에 표명하고 힘을 보태기 위해 이뤄졌다.

 

 황선봉 군수는 지난해 12월 7일부터 진행 중인 집회 현장에 이날까지 총 다섯 차례 방문하며 군민과 함께 목소리를 높였다.

 

 집회 참가자들은 한목소리로 “국가 균형 발전과 충남 혁신도시인 내포 신도시의 발전 견인은 물론 광역고속 철도망의 체계적 구축을 위해 서해선 복선 전철 삽교역사 신설은 필수 과제라고 생각한다”라며 “8만 예산군민 모두는 정부의 합리적이고 신속한 결정을 염원한다”라고 외쳤다.

 

 황선봉 군수는 “지난주 정부세종청사 집회가 100일을 맞이했다. 우리 군민들은 한마음 한뜻으로 서해선 복선 전철 삽교 역사 신설을 위해 하루도 쉬지 않고 이곳을 찾아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라며 “부디 군민들의 염원이 결실을 맺어 삽교역사 신설이라는 따뜻한 선물이 군민들께 전달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 천안시, 건설사 아파트 분양 '불법 광고' 판친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