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홍성군] 결성면, 맞춤형 복지서비스로 복지사각지대 ‘제로화

이지웅 대기자 | 기사입력 2021/06/22 [15:10]

[홍성군] 결성면, 맞춤형 복지서비스로 복지사각지대 ‘제로화

이지웅 대기자 | 입력 : 2021/06/22 [15:10]

 

결성면이 독거 어르신의 복지사각지대 제로화에 총력을 기울인다.

 

22일 면에 따르면 결성면의 65세 이상 단독가구는 252명으로 전체 인구의 12%를 차지하고 있으며 농촌지역의 특성 상 저소득 어르신들의 경제능력이 취약하고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우울증, 외로움 등 정신건강과 안전사고 등으로 이들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의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다.

 

이에 면은 하반기 특수시책 사업으로 ‘결성면 단독가구 복지지원 사업’을 시행한다.

 

이 사업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함께 독거 어르신에 대한 일제조사로 복지대상자를 발굴하고 맞춤형 후원, 재능기부 등 지역사회 자원을 연계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면의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한 주민주도 복지사업으로 주민 스스로 지역발전을 위한 복지기반을 구축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다.

 

결성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고중섭 위원장은“협의체 위원들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에 다양한 도움을 드리고자 사업에 적극 참여해 주심에 감사드리며, 그분들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맞춤형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결성면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의 역량강화를 위해 주기적인 교육을 추진하고 있으며 매달 25명의 독거노인에게 ‘희망나눔 꾸러미’를 전달하고 있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임경순 포토] 설렘과 조우[遭遇]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