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내가 평택시장이라면?'. 평택시, 시민과 공무원이 함께 머리 맞댔다

- 시민과 행정간 거버넌스 실현에 한발짝 다가가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6/11 [11:50]

'내가 평택시장이라면?'. 평택시, 시민과 공무원이 함께 머리 맞댔다

- 시민과 행정간 거버넌스 실현에 한발짝 다가가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1/06/11 [11:50]

▲ 2021 평택 시민협치대회 ‘내가 시장이라면!’ 발표대회 단체 기념촬영   (사진: 평택시 제공) ©우리들뉴스

 

[우리들뉴스=박상진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지난 1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1년 평택시민협치대회 ‘내가 시장이라면!’의 발표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발표대회는 정장선 시장과 심사를 맡은 평택시의회 이해금 의원, 권현미 의원, 평택시 미래혁신연구단 이시화 단장, 협치회의 이창언 위원, 황우갑 위원과 7개 참가팀 관계자 등 약 50여명이 참석해 팀별 정책제안 발표, 시상 순으로 진행됐다.

 

‘내가 시장이라면!’ 발표대회는 평택시가 시민중심 정책개발 및 시행을 위해 지난 3월 공모를 통해 선정한 7개 팀의 시민제안을 담당부서와 함께 정책으로 개발하는 워크숍을 진행하고 그 과정을 대회 형식으로 공유하는 자리였다.

 

7개 팀이 제안한 정책내용은 사전 홍보를 위해 지난 5월 24일부터 6월 3일까지 시청로비에서 시민과 공무원이 함께 참여하는 오프라인 스티커 투표와 온라인 투표를 거쳤으며, 사전투표 점수(30%)와 발표대회심사 점수(70%)를 합산하여 최우수 1개 팀, 우수 2개 팀, 장려 4개 팀을 선정했다.

 

최우수상에는 ▲보이는 메아리팀의 ‘적극소통 플랫폼, 평택 소리랩’, ▲우수상에는 공예마을팀의 ‘공유공방 손놀이 아지트’, 책읽는 쌀롱팀의 ‘문화를 담는 청춘, 책 읽는 쌀롱’이 각각 수상했으며, ▲장려상은 서탄 히어로팀의 ‘폐현수막 재활용 공방’, 도시숲 119팀의 ‘평택 도시숲 시민학교’, 깨끗한 평택팀의 ‘신장동 쓰레기 리빙랩’, 나 혼자 산다팀의 ‘청년 1인 가구 플랫폼’이 각각 수상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전현화(보이는 메아리팀) 참가자는 “하루를 머물더라도 내가 있는 이곳 평택이 더 나은 공간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시작했고, 현장조사를 하면서 시청과 출장소를 방문했을 때 ‘어쩌면 시민들의 이런 자발적인 움직임을 기다리고 계셨던 것은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힘든 과정이었지만 앞으로 변화될 평택시에 자발적인 시민으로 한 발 더 다가가는 기회가 됐다”고 소감을 말했다.

 

장려상을 수상한 문영숙(도시숲 119팀) 참가자는 “시민협치대회를 준비하면서 권위적인 운영과 격식을 탈피하는 과정이 얼마나 많은 과정적 어려움과 위험을 감수해야 하는지 간접적으로 알 수 있었고, 기존방식을 고수하지 않고 변화를 위해 한발 나아가는 길에 동참할 수 있어서 기뻤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정장선 시장은 “시장에게는 공감하고 협력해야 할 55만의 평택시민들이 계시며 올해 ‘내가 시장이라면!’에 참가해 주신 신장동, 서탄면을 통해 주민공동체의 저력, 청년과 여성들의 목소리를 통해 관계, 문화, 소통의 가능성을, 도시숲을 시민이 가꾸겠다는 바램에는 지속가능한 평택을 고민하는 신중년들의 열정이 있다는 것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제안된 모든 정책들은 평택시가 꼭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입상한 총 7개 팀의 정책제안은 관련 부서와의 협의를 통해 2022년도 민관협치형 참여예산으로 반영할 예정이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임경순 포토] 설렘과 조우[遭遇]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