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선의 평택시의회 의장, 쌍용자동차 조기 정상화 대책 마련 촉구 결의안 대표발의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5/09 [09:01]

홍선의 평택시의회 의장, 쌍용자동차 조기 정상화 대책 마련 촉구 결의안 대표발의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1/05/09 [09:01]

▲ 평택시의회, 쌍용자동차 조기 정상화 대책 마련 촉구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정부와 채권단은 쌍용자동차가 국가와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조기 정상화를 위한 대책을 마련하라”

 

평택시의회(의장 홍선의)가 최근 기업회생절차 개시로 위기를 맞이한 쌍용자동차의 조기 정상화를 위해 지난 7일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시의회는 이날 열린 제222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홍선의 의원이 대표 발의한‘ 쌍용자동차 조기 정상화를 위한 대책 마련 촉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이어 본회의가 끝난 직후 평택시 칠괴동에 위치한 쌍용자동차 본사 정문 앞을 찾아 시의원 16명 전원이 참여한 가운데 이날 채택한 결의문을 발표했다. 

 

한편, 이 자리에는 쌍용자동차 정용권 사장, 정일권 노조위원장을 비롯한 임‧직원 등이 함께해 지역사회의 관심과 성원에 감사를 전하며 쌍용자동차의 조기 정상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결의문을 대표 낭독한 홍선의 의장은 “쌍용자동차의 기업회생절차가 10여 년 만에 다시 개시되면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가 더욱 악화되고 있다”며 “쌍용자동차를 살리는 길만이 지역사회의 심각한 혼란을 막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강조했다.

 

홍 의장은 또 “시의회는 쌍용자동차 조기 정상화와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며 “정부와 채권단은 쌍용자동차가 국가와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조기 정상화를 위한 대책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이날 채택한 결의문은 산업통상자원부, KDB산업은행, 경기도, 전국 시군구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 천안시, 건설사 아파트 분양 '불법 광고' 판친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