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청양군, 군수품질인증제 선정 농가 현장실사 추진

박선향 기자 | 기사입력 2021/05/07 [12:39]

[청양군] 청양군, 군수품질인증제 선정 농가 현장실사 추진

박선향 기자 | 입력 : 2021/05/07 [12:39]

 

청양군(군수 김돈곤)이 군수품질인증제 선정 농가를 대상으로 지난달 30일부터 7일간 현장 심사를 추진했다고 7일 밝혔다.

 

앞서 군은 지난 3월 22일부터 4월 21일까지 인증마크 사용권한 희망자를 접수, 사전교육과 서류심사를 거쳐 대상 농가 109곳을 선정했다.

 

각 재배 농가를 방문한 품질인증관리원들은 생산 포장의 입지, 재배 방법, 품질관리, 작업장의 환경, 경영관리 기록 등이 기준에 적합한지 꼼꼼하게 살폈다.

 

농가들이 이후 토양, 용수, 잔류농약, 중금속 등 안전성 검사와 품질인증관리위원회의 최종 승인을 거치면 인증마크 사용권한을 부여하게 된다.

 

군수품질인증제는 5가지 차별화 단계와 15가지 실천과제를 준수한 지역생산 농·임산물에 대해 청양군수가 인증마크로 품질을 보증, 권위와 소비자 신뢰를 담보하는 제도다.

 

5가지 차별화 단계는 ▲깨끗한 환경 ▲무제초제▲생산 이력제 ▲안전성 검사 ▲엄격한 품질관리이다. 또 15가지 실천과제는 오염원 차단, 작업환경 개선, 토양 검정, 농업용수 검사, 생산자 교육, 유기합성 제초제 사용금지, 농약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PLS) 사용기준 준수, 생산이력 관리, 생산자 실명제, 리콜 의무제, 320종 잔류농약 검사, 중금속 검사, 규격 선별, 저온유통체계, 이물질검사 등이다.

 

차별화 단계와 실천과제는 우수농산물관리기준(GAP)을 넘어선다는 것이 군의 설명이다.

 

군 관계자는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의 지속 생산과 유통·판매방안 다변화를 통해 인증 농가의 실질적 소득증대와 소비자 신뢰를 동시에 확보하도록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 천안시, 건설사 아파트 분양 '불법 광고' 판친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