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부여군자원봉사센터, 가정의 달 맞이 “안녕! 함께할게”키트 나눔

박선향 기자 | 기사입력 2021/05/07 [12:31]

[부여군] 부여군자원봉사센터, 가정의 달 맞이 “안녕! 함께할게”키트 나눔

박선향 기자 | 입력 : 2021/05/07 [12:31]

 

부여군자원봉사센터는 지난 4일 코로나19 대응 가정의 달 맞이 “안녕! 함께할게” 키트 300개를 제작·배부하는 봉사활동을 실시하였다.

 

가정의 달 맞이 ‘안녕! 함께할게’키트 나눔은 관내 소외계층 어르신들에게 자원봉사자가 직접 만든 물품(에코백, 양말목안마봉, 수제우엉차, 양말목바구니, 천연수세미) 전달과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사회적 고립감 해소 및 안부를 물으며 생활방역수칙 홍보도 함께 하는 프로그램으로 물품 제작 봉사활동 진행 시 코로나19에 대응하는 언택트 방식의 비대면 또는 소그룹으로 실시하였다.

 

이번 키트에 담긴 구성품들은 자원봉사자의 재능기부로 이루어진 물품으로 부여군자원봉사거점캠프(외산면, 남면, 임천면, 세도면, 초촌면) 80여명의 자원봉사자는 양말목 안마봉을 뜨개질로 업싸이클링하여 편백나무(효자손)와 함께 만든 안마봉(300개)과, 어르신들의 건강을 위하여 자원봉사자들이 우엉을 직접 자르고, 말려 덕은 수제 우엉차(300개)를 만들었다.

 

또한, 청소년자원봉사자 213명은 환경오염의 주범인 비닐봉투 사용을 줄이고자 제작한 냅킨 에코백(300개)과 폐기물 양말목을 이용한 업싸이클링 양말목 바구니(300개) 만들기 봉사활동과 함께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어르신들께 감사와 사랑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양말목으로 카네이션을 만들어 전달하였다.

 

이와 함께 굿뜨래전문자원봉사단(수지침, 테이핑, 귀사랑, 모두랑, 비담울, 네일아트), 한국여성소비자연합부여지부. (사)대한어머니회부여군지회 5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부여군자원봉사거점캠프와 함께 천연수세미(300개) 제작에 참여하여 마음을 함께 나누었다.

 

한편, 부여군자원봉사센터에서는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해 사회·경제적으로 위축 되거나, 고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어르신들에게 위로와 안녕을 위한 프로그램을 계속 이어나갈 계획이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 천안시, 건설사 아파트 분양 '불법 광고' 판친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