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평택시, 노후경유차 운행제한(lEZ) 단속 구간 확대 운영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5/07 [16:38]

[평택시] 평택시, 노후경유차 운행제한(lEZ) 단속 구간 확대 운영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1/05/07 [16:38]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노후후경유차에 대한 운행제한 단속구간을 확대하여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단속시스템은 평택시 진입 주요 도로로 기존 1개소(▲포승읍 만호리)에서 ▲용이동 ▲팽성읍 석근리 ▲진위면 가곡리 평택방향 3개소 확대하여 추가 설치 운영된다.

 

수도권 노후경유차 운행제한 제도(LEZ: Low Emissions Zone)는 노후 경유차의 수도권 진입을 퉁제하여, 미세먼지 저감을 통해 대기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제도다.

 

운행제한 대상은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 중 종합검사 불합격 차량 및 저공해 조치명령을 받고 이행하지 아니한 차량이며, 이를 위반할 경우 1회 경고 후 월 2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시행일에는 저감장치 미부착된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에 대하여 단속을 실시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1일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평택시에서는 노후 경유차 저공해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도 134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배출가스 5등급차량 약 7,000대에 저감장치부착 및 조기폐차를 지원할 계획으로 신청은 ‘자동차 배출가스 등급제’홈페이지, 콜센터 전화를 통해 가능하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위반 차량에 대하여 경고 및 과태료 부과를 실시하고 있으니,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으며, “저공해조치 신청으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시민여러분이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 천안시, 건설사 아파트 분양 '불법 광고' 판친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