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아산소방서, 자살기도 30대 남성 인명구조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10/05 [02:08]

아산소방서, 자살기도 30대 남성 인명구조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10/05 [02:08]

▲ 아산소방서 전경     © 아산소방서 제공

 

 아산소방서(서장 이규선)는 지난 2일(화) 권곡동 소재 한 오피스텔에서 자살시도한 30대 남성을 아산소방서, 아산경찰서 및 통신사간의 긴밀한 공조 끝에 소중한 생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죽으려고 집에 불을 피웠다”는 자살신고를 받고 권곡동 541-1 GPS지번으로 현장출동한 아산소방서 20명 직원과 아산경찰서 6명은 주변 수색을 시작으로 신속한 협업을 통해 정확한 주소를 파악하여 화장실에 번개탄을 피우고 바닥에 누워 목숨이 위태로웠던 30대 남성을 구조한 뒤 병원으로 이송 했다.  

 

 양성만 현장대응단장은 “그동안 경찰과의 견고한 재난대응 공조체제 통하여 이번 자살기도자를 무탈하게 구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현장활동시 긴밀한 업무 공조를 통해 시민들에게 보다 낳은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홍문표 의원, "충남경찰청 5대 범죄 검거율 전국 꼴찌,도민안전 위한 치안유지 노력에 총력 기울여야"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