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 루게릭병 환자 요양병원 건립 기원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얼음물 뒤집어쓰고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해 루게릭병 환자와 가족 응원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8/09 [10:54]

박승원 광명시장, 루게릭병 환자 요양병원 건립 기원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얼음물 뒤집어쓰고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해 루게릭병 환자와 가족 응원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8/09 [10:54]

▲ 박승원 광명시장, 루게릭병 환자 요양병원 건립 기원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 박상진 기자


박승원 광명시장이 지난 7일 오후 시청본관 앞에서 루게릭병 환자의 고통을 나누는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박 시장은 앞서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한 조미수 광명시의장의 지목을 받아 참여하게 됐다.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근위축성 측색 경화증(루게릭병)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키고 환자를 돕기 위한 릴레이 기부 캠페인으로, 참가자가 얼음물을 뒤집어 쓴 뒤 3명의 동참자를 지목하는 등의 방식이다.

 

찬 얼음물이 닿을 때처럼 근육이 수축되는 루게릭병을 고통을 잠시나마 함께 느껴보자는 취지에서 만들어진 이 캠페인은 2014년 미국에서 처음 시작되어 현재는 국내 유명 정치인, 연예인, 운동선수 등이 참여해 동참자가 확산되고 있다.

 

박 시장은 이날 얼음물을 뒤집어쓰며 환자들의 고통을 느끼고 쾌유를 기원했으며, 이어 캠페인에 참여할 동참자를 지목할 예정이다.

 

박 시장은 “루게릭병으로 고생하고 있는 환자와 가족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기쁘게 참여했다”며 “불치병 환자들에게 좀 더 관심을 갖고 도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포토] 오세현 아산시장,평화의 소녀상에서 북한·유럽행 열차를 꿈꾸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