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한어총 가정분과,어린이집 영아 안전 전문교육 추진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4/19 [08:26]

[포토] 한어총 가정분과,어린이집 영아 안전 전문교육 추진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4/19 [08:26]

▲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이라 가정분과위원장(가운데)이 18일 오후 위원회 사무국에서 열린 회의에서, 원장부터 교사까지 안전교육 전문화에 앞장서서 영아 안전을 도모하자고 강력히 주장하고 있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한어총 가정분과위원회 임원진들과 안전 및 보육 관련 전문가들이 18일 오후 가정분과위원회 사무국에 모여 영아안전 전문성 제고를 위한 방향을 모색하고 있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한어총 가정분과위원회 임원진들과 안전 및 보육교육전문가들이 18일 오후 가정분과위원회 사무국에 모여 영아안전 전문성 제고를 위한 방향을 모색하고 있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념촬영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 가정분과위원회는 18일 오후 위원회 사무국에서, 이라 위원장,한경옥 부위원장(서울 분과장),박영란 부위원장(대전 분과장), 이현정 충북 분과장, 김은숙 청주분과장,조은정 사무국장, 김종필 한어총 정책연구소장, 김지혜 테크빌교육 교육플랫폼사업부 이사, 월간유아 성기홍 본부장·임지수 ES본부 책임자, 허억 (사) 어린이안전교육 교수/가천대학교 국가안전관리전공대학원 안전교육연수원장 등 한어총 가정분과 임원진 및 협력교육관계자가 참석해 영아 안전방향을 모색했다.

 

이라 위원장은, " 가정분과는 올해의 테마를 '자율,자정'으로 기획하고, 그 첫걸음으로 영아 안전을 위한 교육을 추진한다. 가정분과의 큰 프로젝트를 실시하면서 대변화를 가져가고자 한다.유보통합, 초 저출산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가정분과가 현저하게 어려움에 직면하게될 위기속에서, 로컬 커뮤니티를 이끌어 극대화하여 함께 상생의 길을 가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전국 지역별 어린이집의 상황을 규합하여 중앙에서 분과장들과 사고예방을 도모하고, 사고발생시 원인을 분석하여 반복사고를 방지하고 안전한 영아보육을 추진한다는 것.

 영아전문가 보육교사 교육은, 15시간(차시)를 안전내용으로 온라인 교사 교육을 추진할 것이다.또한, 30시간(차시)을 인성교육을 실시하여 지속적으로 영아보육의 질을 높여갈 계획을 추진한다.

 

 이라 위원장은 "영유아보육법에 명시된 한국어린이집총연합회의 가정분과라는 자부심을 갖고 가정어린이집이 바로 서도록 총력을 다할 것이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분들도 우리 가정분과의 자율,자정 노력 의지에 적극적으로 공감을 하고 있다.자율 자정을 통하여 우리 대한민국의 꿈나무들을 잘 키워내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관련기사

 
광고
광고
자유한국당 예산군 출마 홍문표 사단 필승 다짐 화이팅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