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지사 여론조사, 민주당 박수현 전 대변인 군계일학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2/14 [04:57]

충남도지사 여론조사, 민주당 박수현 전 대변인 군계일학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2/14 [04:57]

▲ 충남도지사 후보군.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박수현(민), 이명수(한), 이인제(한), 김용필(바른미래),홍문표(한),복기왕(민), 양승조(민)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굿모닝충청,대전뉴스,시티저널,충청뉴스가 공동 의뢰하고 리얼미터가 조사한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충남도지사 여론조사에서 박수현 전 문재인정부 청와대 초대 대변인(민)이 30.7%로 여야 후보들을 제치고 압도적 우위를 보였다.

 

그 뒤를 이어 복기왕 전 아산시장(민)이 10.4%, 양승조 국회의원(민) 10.1%, 홍문표 국회의원(한) 9.8%, 이인제 전 국회의원(한)9,6%, 이명수 국회의원(한) 7.1%, 김용필(바른미래) 3.8%, 기타후보 2.5%, 없음 9.7%, 잘 모름 6.3%로 나타났다.

 

▲충남도지사 여야 혼합 적합도 조사     © 리얼미터

 

▲ 민주당 충남도지사 후보 적합도    © 리얼미터

 

민주당 충남지사 후보 적합도에서도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이 38.0%로 양승조 의원 16.3%, 복기왕 전 시장 13.2%보다 훨씬 더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 박수현 전 대변인은 양승조 의원의 텃밭인 천안권,복기왕 아산시장의 텃밭인 아산당진권, 남동권과 서해안권에서 모두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한국당 충남도지사 후보 적합도    © 리얼미터


한국당 충남지사 후보 적합도에서는 이인제 전 의원 18.4%, 이명수 의원 17.5%, 홍문표 의원 15.1%로 나타났다.

 

후보자 선택 기준으로는 정치적 경험 및 배경이 25.3%, 인물 22.2%, 소속정당 16.9%, 정책 및 공약 15.1%, 도덕성 14.1%로 나타났다.

 

▲ 정당 지지도(충남지역)     © 리얼미터


정당 지지도는 민주당이 47.6%, 한국당이 26.5%, 바른미래당이 8.0%, 정의당이 4.5%, 민평당이 2.4%로 나타났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 의향 조사에서는 투표의향 있음 93.0%(반드시 투표 74.9%, 가급적 투표 18.1%), 투표의향 없음 6.4%(별로 투표의향 없음 3.4%, 전혀 투표의향 없음 3.0%), 모름/무응답 0.6%로 나타나 투표 의지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제7회 지방선거 투표 의향(충남지역)     © 리얼미터


이 여론조사는 굿모닝충청,대전뉴스,시티저널,충청뉴스가 공동 의뢰하고 리얼미터가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2일간, 충남 거주 19세 이상 성인남녀 1002명을 대상으로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자동응답 방식으로 표본오차는 95%신뢰수준에 ±3.1%p이다.응답률은 총 26,974명 중 1002명이 응답을 완료하여 3.7%를 보였다.무선 50% 가상(안심)번호 프레임, 유성 50% 무작위 생성 전화번호를 통한 임의걸기(RDD,random digit dialing)방식으로, 2018년 1월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성,연령,지역별 가중값 부여(림가중)했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여론조사결과 등록현황을 참조하면 된다.

 
광고
민주당 아산갑 1차 산행, "더불어 즐거운 정당생활"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