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세종
충남도 골프장 농약 불검출, "안심하고 오세요~"
기사입력: 2017/11/20 [05:49]  최종편집: ⓒ 우리들뉴스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내 골프장 30곳에 대한 농약잔류량 검사 결과 고독성 및 잔디사용금지농약은 검출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원장 최진하)은 도내 운영 중인 골프장 30곳 전수를 대상으로 농약잔류량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골프장 농약잔류량 검사는 지난 4월과 10월 상·하반기에 한 번씩 시차를 두고 총 2차례에 걸쳐 실시됐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총 506개 지점에서 토양 및 수질시료를 채취, 고독성 농약 3종과 잔디사용금지농약 7종 등 총 30개 항목에 이르는 잔류농약 검출 여부를 점검했다.
 
  검사 결과 조사대상 전 건에서 고독성과 잔디사용금지농약은 검출되지 않았으나, 플루톨라닐, 테부코나졸 등 일반농약 8개 항목이 일부 골프장에서 사용된 것으로 확인됐다.
 
  검출된 일반농약은 살균살충제로 저독성으로 분류돼 과태료 부과대상에서 제외된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건강증진을 위해 골프장을 찾는 이용객들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면서 “골프장 농약의 적정사용을 유도해 환경오염을 예방하면서 안전하고 쾌적한 체육시설로써 도민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검사는 골프장 농약의 과다 사용으로 인한 토양오염과 수질오염을 예방·감시하기 위해 실시한 것으로, 조사결과는 연구원 홈페이지를 통해 일반에 공개된다.
광고
광고
ⓒ 우리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