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백낙구 의원, 일선 학교 안전사고 건수 제자리

유·초·중·고등학교 안전사고는 그대로인데, 도 교육청 안전훈련은 최우수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7/11/09 [15:22]

충남도의회 백낙구 의원, 일선 학교 안전사고 건수 제자리

유·초·중·고등학교 안전사고는 그대로인데, 도 교육청 안전훈련은 최우수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7/11/09 [15:22]
▲ 백낙구 충남도의회 의원이 9일 아산교육지원청에서 천안-아산 지원청 행정사무감사를 하고 있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올해 8월 기준 2155건 발생…지난해 3288건수 비교할 때 나아지지 않아
-천안지역 678건, 아산 388건 등 실효성 있는 안전 교육 시스템 마련해야
 
충남지역 유·초·중·고등학교 내 각종 안전 사고가 끊이지 않게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에만 2155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하는 등 보다 실효성 있는 안전 교육 시스템이 요구되고 있다.

9일 충남도의회 교육위원회 백낙구 의원(자유한국당,보령2:웅천읍, 남포면, 주산면, 미산면, 성주면, 대천3동, 대천4동, 대천5동)이 도교육청으로부터 제출받은 행정사무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학교내 안전사고는 3288건, 올해 8말 기준 2155건이 발생했다.

지역별로는 천안지역이 678건으로 가장 많았고, 아산 388건, 논산 191건, 당진 179건, 서산 132건 순인 것으로 집계됐다.

백 의원은 “도교육청은 2015년부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최우수로 선정된 바 있다”며 “교육현장 안전 문화 정착에 노력하는 포부를 밝혔으나, 실질적인 안전사고는 끊이질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큰 위험이 상존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대형 훈련도 중요하지만, 각종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교육과 실천운동에 나서야 한다”고 대책을 요구했다.
 
광고
윤일규 의원, 가정어린이집 보육인 8시간 근로제 정착을 위한 모색 국회토론회 주최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