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인천대, 외국인 유학생에 '한국어 실력' 채워드려요
기사입력: 2017/09/27 [10:19]  최종편집: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글로벌 대학으로 발돋움하고 있는 국립 인천대학교(총장 조동성) 국제교류원은 9월 15일(금)부터 ‘외국인 유학생의 수업이해 증진 및 학교생활 적응을 돕기 위한 한국어 보충수업’을 시작했다.
 
 한국어 보충수업은 한국어 레벨테스트를 거친 외국인 유학생 50여 명을 대상으로 급수별 4개반을 편성, 저녁시간 및 공강시간을 활용해 주당 4시간씩 총10주간 진행한다.
 
 수업에서는 한국생활에 필요한 한국어회화, 대학수업 및 과제  작성 등을 위한 문법 등을 집중 학습하게 된다.
 
 이번 수업에 참여하는 디자인학부 박사과정 장침 (중국 백운대학 교수)은 “입학후 한국어 능력 부족으로 인한 학업부담이 컸는데, 한국어 보충수업을 개설해 주어서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 우리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