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정세균 국회의장, "이란 핵합의 국제평화에 크게 기여할 것"
정 의장, 로하니(Rouhani) 이란 대통령 환담 및 대통령 취임식 참석
기사입력: 2017/08/07 [08:54]  최종편집: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세균 국회의장이 지난 5일 연임에 성공한 이란 로하니 대통령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들뉴스

 

이란을 공식 방문 중인 정세균 국회의장은 현지시간 8월 5일(토) 오전 이란 테헤란의 대통령궁에서 호자토레슬람 하산 로하니(Hojjatoleslam Hassan Rouhani) 이란 대통령을 만나 양국간 교류 및 협력 증진 등을 논의했다. 

 

정 의장은 로하니 대통령의 연임을 축하한 뒤, "이란의 경제·사회 발전과 핵합의를 통해 이루어낸 국제평화 기여도를 높이 평가한다”면서 “양국 국회의장의 상호 방문과 수교 55주년을 계기로 양국 관계 발전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정 의장은 이어 "ICT, 환경, 보건 등 새로운 분야로의 협력 다변화와 함께 양국간 금융협력의 진전을 기대한다”면서 이란 정부가 추진하는 각종 프로젝트에 한국 기업이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로하니 대통령의 관심과 배려를 당부했다.

 

이에 로하니 이란 대통령은 최근 한국 기업의 이란 내 활발한 활동을 평가한 뒤, "한국의 적극적인 투자와 한국 기업의 각종 교통·인프라 건설 사업에 참여 확대를 희망한다”면서 "수출금융 기본여신 약정 타결과 양국간 의회 교류 활성화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정세균 의장이 이란 로하니 대통령과 환담을 나누고 있다.     © 우리들뉴스



이날 로하니대통령은 초청된 정부 수반 면담 시작에 앞서 정 의장을 최초로 면담, 예우를 표시했다. 이후 정 의장은 같은 날 오후 이란 테헤란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로하니 대통령의 취임식에 참석했다.

 

정 의장의 이번 로하니 대통령 취임식 참석은 지난 6월 서울에서 개최된 「제2차 유라시아 국회의장회의」에서 이란의 알리 아르데쉬르 라리자니(Ali Ardeshir Larijani) 국회의장으로부터 공식 초청을 받아 이루어졌으며, 한국 국회의장이 이란 대통령의 취임식에 참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우리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