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명수 의원, 순경 출신 인사 불이익 해소 필요..승진기간 경감3년, 경위1년 단축하자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10/08 [15:36]

이명수 의원, 순경 출신 인사 불이익 해소 필요..승진기간 경감3년, 경위1년 단축하자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10/08 [15:36]

▲ 이명수 국회의원     ©우리들뉴스

 

2020108일 실시된 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순경 출신이 인사상 불이익을 당함으로 인해 불만이 팽배해 있다며 사기함양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되었다.

 

이명수 의원(국민의힘 아산시갑)순경 출신 경찰들에 대한 인사상 불이익이 지속될 경우 경찰의 조직통합은 요원할 수 밖에 없다며 김창룡 경찰청장에게 인사상 우대방안을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현재 경찰 내부에서는 과장급 총경 직위는 대부분 경찰대와 간부후보 출신이 차지하고 있고, 아래 직급인 계장 및 직원 대부분은 특정대학 출신이 차지하고 있으며, 외근 수사대 등 외근부서는 순경 출신이 다수이고, 현장에 경찰대 출신은 찾아볼 수 없다는 불만이 팽배해 있는게 사실이다.

 

이에 이명수 의원은 순경 출신들의 인사상 불이익을 해소하는 차원에서 총경 승진시 순경 출신을 쿼터제로 적용하고 있듯이, 경정 승진시에도 퇴직 전 5년미만의 순경 출신을 쿼터제로 적용할 필요성이 있다고 대안을 제시했다.

아울러 경감과 경정 승진시에 현장근무 경력을 우대하여 경감은 5, 경정은 7년 이상의 현장근무경험을 적용하는 것도 대안으로 제시되었다.

 

이명수 의원은 경찰의 승진 지연 문제를 해소하는 차원에서 경사에서 경위로 승진시 66개월이상 근속해야 하는 것을 56개월 이상으로 단축하고, 경위에서 경감으로 승진시 10년 이상 근속해야 하는 것을 7년 이상 근속하는 것으로 단축하는 경찰공무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음악분수 빛밤 불꽃쇼’ 충남 혁신도시 지정 자축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