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음악분수·캠핑장 등 관광지 시설물 폐쇄

- 11일부터 별도 해제 시까지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9/13 [18:40]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음악분수·캠핑장 등 관광지 시설물 폐쇄

- 11일부터 별도 해제 시까지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09/13 [18:40]

▲ 예산군 예당저주시 출렁다리 음악분수 야간 전경  © 예산군

 

 예산군은 관내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11일부터 코로나19 안정 시까지 관내 시설물을 임시 폐쇄한다.

 

 폐쇄 시설은 △예당호 출렁다리 △부잔교 △예당호 음악분수 △캠핑장 △예당관광지 부대시설 등이며, 임시폐쇄 기간은 별도 해제 시까지다.

 

 내포보부상촌과 예산황새공원도 별도 해제 시까지 시설물 전체를 잠정폐쇄한다.

 

 또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따라 기존에 운영을 중단해왔던 △윤봉길의사기념관 △추사기념관(체험관) △봉수산수목원 내 수석전시실  △봉수산자연휴양림(숲속의집, 휴양관) △예당관광지 국민여가캠핑장 △예산시네마 △예산황새공원 문화관 △군청 추사홀 △예산군립도서관 △삽교공공도서관 △공립 작은도서관 및 사립 작은도서관 △예산군청소년수련관(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예산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예산군청소년미래센터 △관내 실내·외 공공체육시설도 별도 해제 시까지 운영 중단이 지속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부득이하게 시설물 임시폐쇄를 결정하게 됐다"며 "많은 양해와 함께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호서대학교, 제11대 김대현 총장 취임예배 개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