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 한국과 세계의 미래인 청년과 희망의 문을 열어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8/13 [04:20]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 한국과 세계의 미래인 청년과 희망의 문을 열어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08/13 [04:20]

▲ 박수현 회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최근 문재인 대통령 정부의 청와대 고위직에 하마평이 오르던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19대 국회의원, 공주시 [現공주시 부여시 청양군 지역구)이 대한민국의 미래인 청년을 비롯해 전(全)세계의 청년들과 함께 글로벌 복지를 추구하자고 선언해 주목 받고 있다.

 

유엔해비타트 최초로 국가위원회 회장이 된  한국위원회 박수현 회장이 '국제활동에 대한 청년들의 참여(Youth Engagement for Global Action)'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는 것.

 

'지속 가능한 도시와 공동체' 발전을 만들어 나가고 있는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8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 간 대한민국 청년들을 중심으로 전 세계 청년들과 함께 '2020 UN 세계 청년의 날' 20주년 기념행사를 한국에서 최초로 국회에서 개최했다.

 

'UN 세계 청년의 날'은 1999년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세계 청년 회의에서 발의된 유엔 결의안 54/120을 통해 공식 선포돼 매년 8월 12일 국가별로 기념행사나 캠페인 등이 열린다.

 

2001년 첫 개최를 시작으로 올해로 20돌을 맞이한 '2020 UN 세계 청년의  날'은 신남방 국가 11개국, 신북방 국가 14개국, UN 한국 전쟁 참전국가 22개국, 추가 초청 국가 3개국(중국, 러시아, 일본)들을 포함한 총 51개국의 청년대표들이 참여했다.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청년들이 대한민국의 역사, 문화, 산업 등 발전된 콘텐츠의 우수한 성과를 공유함으로써 대한민국의 역할과 위상을 세계에 알리는 디딤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 세계청년의날 20주년 행사  ©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박수현 회장은 환영사에 앞서 "최근에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이재민 여러분께 위로와 격려의 마음을 전한다"라고 말하며 "코로나 19의 어려움을 국민들과 함께 K-방역의 힘으로 극복할 것이라고 믿으며, 그 과정에서 청년들이 역동성을 가지고 함께 해주길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박수현 회장은 "올해는 대한민국의 '청년 기본법'의 시행되게 된 원년의 해이자, '2020 UN 세계 청년의 날'이 대한민국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뜻깊은 시간이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박수현 회장은 "기본법이 생긴다는 건 실로 엄청난 일이다"라며 "얼마 전 ‘소상공인 기본법’을 만들었는데. 소상공인 업계에서는 ‘독립기념일’이라고 표현할 정도로 중요한 것이 기본법”이라고 설명하며 '청년 기본법' 제정과 시행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박수현 회장은 "앞으로 청년들은 지역적·국내적‧국제적 교류를 통해 정책의사결정에 적극 참여해야한다”며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2020년 UN 세계청년의 날을 계기로 주거, 교육, 복지, 평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청년들과 소통을 통해 정책과제를 발굴하고, 대안을 마련하는데 앞장서겠다"라고 약속했다.

 

끝으로 박수현 회장은 “대한민국 청년들과 전 세계 청년들의 하나 된 목소리가 더 나은 공동체로 나아갈 수 있는 연대의 발판이 되기를 강력히 희망한다”라며 “한국위원회는 미래 세대 주역인 청년들이 우뚝 설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고, 청년 모두를 위한 도시를 함께 만들어가도록 희망찬 플랫폼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세계청년의날 기념식 단체 사진  ©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

 

'2020 UN 세계 청년의 날' 20주년 행사에는 양정숙 국회의원, 장경태 국회의원, 장혜영 국회의원, 전용기 국회의원, 한준호 국회의원과 윤홍근 제네시스BBQ 회장, 박형주 아주대 총장, 정지석 코스콤 사장 등이 청년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는 자리에 함께 했다. 

 

「유엔해비타트 (UN인간정주계획) 한국위원회」소개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지속가능한 도시발전을 위해 설립된 유엔 산하 국제기구인 유엔해비타트의 세계 최초이자 유일한 국가위원회로, 2019년 9월 27일 국제기구 관계기관으로 국회 사무처에 정식등록을 마쳤고 2019년 11월 13일 공식 출범하였다.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대한민국의 선진국형 도시발전 모델수립을 통해 UN 193개 회원국과 공유 및 지원 역할을 수행하며, UN이 지정한 2030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을 위해 국내외 다양한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특히, 유엔해비타트 한국위원회는 '청년과 도시'를 집중 주제로 다루며 '대한민국 청년 희망의 플랫폼'을 목표로 활동하고 있다.

 
광고
예산군 간부공무원,'청렴한 공직문화 및 지역문화 확산을 위한 청렴캠페인' 실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