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현 아산시장, 코로나 비상경제 및 생활방역 대책회의 개최

집중호우 대비 현장중심 사전점검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07/14 [07:24]

 

▲ 오세현 아산시장이 지난 13일 코로나19 비상경제 및 제10차 생활방역 대책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아산시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지난 13일 오세현 아산시장을 비롯한 부서장급 이상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19차 비상경제대책 및 제10차 생활방역 대책회의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19 해외입국자 자가격리 철저 생활방역 및 생활속거리두기 실천 장기 미해결 업무 적극추진 집중 호우 대비 현장중심 사전점검 등이 주로 논의됐다.

 

오 시장은 해외입국자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는 만큼 외국인 자가격리자에게 자가격리 준수수칙이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통역 협조로 언어의 장벽 없이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산을 대비해 지속적으로 방역관리 철저와 각 상황별 매뉴얼화해 철저히 관리 할 것을 강조했다.

 

또한 76급 이하 인사발령과 관련해 각종 장기 미해결 사업에 대한 인력배치도 포함됐다국소장 중심으로 현안사업의 적극적인 해결과 집중호우를 대비 현장중심 상황점검 및 재해 사전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오세현 아산시장, 삽교호 수색현장 방문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