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청수도서관, 원어민 명예사서제 운영

- 영어자료실 안내데스크에서 이용자와 생활영어 대화 등 나눠

김정화 | 입력 : 2020/01/14 [15:02]

 

영어특화 도서관인 천안 청수도서관(관장 박상임)은 이달부터 다음달까지 2개월간 2층 영어자료실에서 원어민 명예사서제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청수도서관은 원어민의 다양한 독서문화 프로그램 운영으로 영어특화 도서관으로서 자리를 잡아가고 있으나, 프로그램 미 참여자는 영어 이용에 대한 체감도가 낮아 원어민 명예사서제를 새롭게 추진하게 됐다.

 

원어민 명예사서는 이달부터 다음 달까지 매주 화요일부터 금요일 주4회 오후2시부터 4시까지 2층 영어자료실 안내데스크에서 만나볼 수 있다.

 

별도 사전 예약 등의 과정 없이 책을 빌리거나 반납할 경우 대출 및 반납 과정, 도서관까지 오는 교통수단 등 이용자와 생활영어로 대화를 나눌 수 있으며, 읽기 쉬운 도서도 추천받을 수 있다.

 

청수도서관 관계자는 “원어민 명예사서는 이용자와 생활영어를 나누며 원어민에 대한 심리적 거리감을 완화하기 위한 제도”라며, “도서관을 자주 방문해 원어민 명예사서와 자연스럽게 영어로 대화할 수 있는 기회를 가져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청수도서관 영어자료실로 문의(☎521-3933)하면 된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광산구 임곡동 수재민 위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