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시장, 2020년 평택시 중점 추진 방향 제시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01/09 [17:30]

정장선 시장, 2020년 평택시 중점 추진 방향 제시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01/09 [17:30]

▲ 정장선 평택시장이 9일 신년 언론인 간담회에서 2020년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정장선 평택시장이 9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신년 언론인 간담회’를 열고 새해 비전을 제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정장선 평택시장, 권영화 평택시의장과 관계 공무원 및 언론인 100여명이 참석했다.

 

<정장선 시장, 2019년 평택시 성과 발표>

정장선 시장은 “2019년은 평택에 있어 그 어느 해보다 역동적이었다”면서, 주요 성과로 ▲평택시 인구 50만 진입 ▲도시재생뉴딜사업, 수소생산시설 구축 등 7대 공모사업 선정 ▲브레인시티, 평택호관광단지 등 정체됐던 사업들의 본격 추진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도시숲 사업 시작과 평택항 육상전원공급시설(AMP) 확보 ▲지역의 오랜 숙원이었던 군 소음법 국회 본회의 통과 ▲아주대학교와 서부지역 종합병원 유치 협약 체결 ▲민․관 협치체계 구축 및 운영 ▲역대 최다 국도비(5,712억원) 확보 ▲정부혁신평가 우수기관 2년 연속 선정 등을 꼽았다.

 

<정장선 시장, 2020년 평택시 중점 추진 방향 제시> 

시는 2020년 중점 추진 방향으로 ▲미래산업 육성 도시 ▲전 지역이 잘 사는 도시 ▲건강하고 쾌적한 도시 ▲즐거운 문화관광 도시 ▲활력 넘치는 경제도시 ▲품격 높은 교육 명품 도시 ▲시민 모두 편리한 도시 ▲365일 안전한 도시 ▲함께 나누는 복지 도시 ▲시민과 함께하는 도시 등 10대 중점 추진 방향을 설정했다.

 

 ▲ 정장선 평택시장이 9일 신년 언론인 간담회에서 2020년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특히, 시는 반도체·수소·자동차 산업들과 같은 미래 산업과 연관 산업을 육성하는 ‘산업구조 고도화’, 권역별 도시재생사업 활성화를 통한 ‘도시 균형 발전’과 ‘지역 상권 활성화’, 미세먼지와 하천 수질 개선 및 대규모 공원 확충 등 ‘쾌적한 주거 환경 조성’을 평택 발전의 핵심으로 삼아 세밀하게 관련 정책들을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간담회에 참석한 권영화 시의장은 “2019년은 브레인시티, 평택호 개발 등 그동안 부진했던 대규모 사업들이 재개되는 반가운 소식들이 많았다”며, “앞으로도 시와 적극 협조해 평택이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 시장은 “평택의 미래를 위한 계획들을 차근차근 수립해 추진하고 있다”면서 “시민들의 의견을 더 많이 듣고 소통하며, 시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생명력 있는 정책들을 실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아산시 호우피해 현황, 사망1명, 실종2명, 이재민 214명, 산사태 15Ha(송악,배방)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