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2018년 기준 전통시장 및 상점가 조사 통계 공표

- 전통시장 및 상점가, 주차환경 개선 필요

이수연 | 기사입력 2019/11/29 [09:08]

아산시, 2018년 기준 전통시장 및 상점가 조사 통계 공표

- 전통시장 및 상점가, 주차환경 개선 필요

이수연 | 입력 : 2019/11/29 [09:08]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11월 28일 2018년 기준 전통시장 및 상점가 조사 통계를 공표했다.

 

시는 지역 경제 및 서민 경제 활성화를 위해 2018년 기준 전통시장 및 상점가 조사를 완료하고 조사결과 보고서를 아산시 통계 홈페이지(지역특화통계-전통시장 및 상점가조사)에 게시했다.

 

아산시 전통시장 및 상점가 조사는 국가승인통계로 2017년 1회차 조사를 시작으로 2년 주기로 실시하고 있다.

 

조사통계는 온양시장, 둔포시장 등 전통시장과 배방상점가 상점가를 대상으로 사업체 일반현황, 사업체 경영현황, 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사업 등 총 3개 부문 24개 항목 조사와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모았다.

 

조사통계 결과, 사업체는 온양온천시장 418개, 둔포시장 132개, 배방 상점가 266개 등 총816개 사업체로 2016년 대비 62개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를 위해 필요한 사업으로 주차환경 개선을 최우선으로 손꼽았으며, 온양온천시장과 둔포시장은 빈 점포 활용, 청소 등 상권관리사업, 배방 상점가는 교통체계 개선 등 고객 접근성 향상이 필요하다는 응답이 두 번째로 높게 나타났다.

 

또한 고객편의 시설 현대화 사업 중 가장 필요한 것으로는 시장과 상점가 진입로 설치, 확장 및 보수가 가장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지역 경제 및 서민 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민의 작은 소리도 놓치지 않고 조사의 결과들이 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아산시 이민식 이숙희 가족, 사랑의 쌀 2,000kg 사랑나무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