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어린이집,부모 모니터링 활성화

92개 어린이집 부모모니터링 진행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9/11/11 [12:01]

오산시 어린이집,부모 모니터링 활성화

92개 어린이집 부모모니터링 진행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9/11/11 [12:01]

▲ 오산시는 학부모가 어린이집을 "건강 안전 급식 위생" 등 수요자 중심의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올해 관내 어린이집의 35%에 해당하는 92개소에 대하여 '부모 모니터링' 사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부모 모니터링 사업은 보육서비스 제공자(어린이집)와 수요자(부모) 간의 소통을 통해 어린이집과 부모 간 신뢰를 구축하여 수요자 중심의 보육정책을 실현하기 위해 실시하는 사업이다.

 

오산시는 올해 3월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영유아를 둔 부모를 대상으로 부모 단원, 전문가 단원을 공개모집하여 역량강화교육과 현장실습을 진행한 후, 5월부터 10월까지 관내 92개소 어린이집의 건강관리, 안전관리, 급식관리, 위생관리의 4영역 20개 지표에 대한 부모모니터링을 실시하였다.

 

부모 모니터링 결과, 대상 어린이집의 78%에 해당하는 72개소가 우수에 해당하는 기관등급을 받아 신뢰할 수 있는 오산시 보육품질을 입증하였고 부모 모니터링이 있은 후에는 어린이집에서 차기 운영위원회 개최 시 모니터링 결과를 심의하고 학부모에게 공지하도록 하였으며, 설문지를 통해 부모모니터링단 활동에 대한 어린이집의 만족도를 조사하여 더욱 내실 있는 사업운영에 만전을 기하였다.

 

부모 모니터링 단원은 “모니터링단 활동을 하면서 현장에서 아이들과 열심히 활동하고 있는 보육교사들을 많이 보게 되었고 그런 곳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는 것 같아 뿌듯하고 기분 좋게 활동을 마칠 수 있었다”며 “모니터링단은 단순한 점검이 아닌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하도록 함께 도와주는 역할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하였다. 

 

오산시는 2020년에도 영유아의 건강과 안전, 질 높은 보육환경을 위한 부모모니터링과 컨설팅을 통해 어린이집을 지원하고 어린이집 운영 및 보육에 대한 수요자의 이해와 관심을 유도하여 열린 보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부모모니터링 및 열린어린이집 사업 등 참여지향적인 보육사업을 적극 추진 할 예정이다.

 

오산시의 부모모니터링 제도를 전국 지자체가 벤치마킹하여 도입할 것으로 전망되며, 차후 부모가 직장과 집에서 자녀의 교실을 CCTV로 볼 수 있는 제도를 추가하여 안심보육과 투명한 보육이 이뤄진다면,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대한민국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복기왕 출판기념회 인산인해 이뤄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