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안상수 인천시당 위원장, 이학재 의원 단식농성장 위문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9/09/18 [15:42]

안상수 인천시당 위원장, 이학재 의원 단식농성장 위문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9/09/18 [15:42]

▲ 안상수 자유한국당 인천시당 위원장(왼쪽)이 이학재 의원 단식농성장을 방문해 위로의 말을 나누고 있다.     © 자유한국당 인천시당 제공

 

자유한국당 안상수 인천시당 위원장은 오늘(18일) 이학재 의원의 단식 천막농성장(국회 본관 계단 앞)을 방문하여 위로와 격려의 말을 전했다. 

 

안상수 위원장은 “조국과 같은 범법자는 오천년 역사상 처음이며, 자기이익을 위해서 공익과 법을 농락해 국민의 역린을 건드렸기에 지금 국민들의 분노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이학재 의원은 “이번 추석 민심을 살펴보니 ‘조국은 안된다’, ‘조국을 끌어내려라’, ‘나라가 어떻게 되는지 모르겠다’라는 말씀을 많이 하셨다. 정치는 국민의 뜻, 시민의 뜻을 잘 받드는 것이다. 국민들의 원성을 제대로강력하게 전달하기 위해 단식을 시작했다”고 단식농성의 취지를 설명했다. 

 

이어서, “이번 조국 사태를 계기로 청와대와 집권세력의 폭주를 끊고 대한민국이 공정하고 정의로운 나라가 되도록 힘을 다할 것이며, 심기일전해 스스로 개혁하고 혁신하면서 시민들의 민생을 더욱 철저히 잘 챙겨 시민들이 흡족할 수 있는 자유한국당이 되도록 솔선수범하겠다”고 밝혔다. 

 

안상수 위원장은 “자유한국당 인천시당은 이학재의원 혼자만의 외로운 투쟁이 아닌 인천시민을 비롯한 인천시당 전 당원과 함께 조국 사퇴와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촉구하는 투쟁을 이어갈 것이다”라고 의지를 다졌다.

 
광고
광고
광고
한국네트워크뉴스 창간 4주년 기념식 성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