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시장, 용역근로자 110명→정규직 임용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9/04/03 [11:14]

박남춘 시장, 용역근로자 110명→정규직 임용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9/04/03 [11:14]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4월 3일 인천시청에서 비정규직이었던 용역근로자 110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신규 공무직원 임용장 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전환된 110명의 근로자는 시설관리, 청소, 경비, 안내, 사무보조 등 5개 분야에서 상시・지속적인 업무를 수행하여 왔던 용역업체 소속 근로자들이었다. 

 

인천시는 정부의「공공부문 비정규직근로자 정규직 전환」정책에 따라 2018년 3월 기간제근로자 89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이후 두 번째로, 채용된 근로자는 정년이 보장되고, 가족수당, 명절휴가비, 복리후생 등 처우개선이 이루어진다.

 

또한, 60세 이상으로 공무직 전환이 안 된 근로자도 65세까지 고용이 보장되어 고용의 질과 안정을 함께 도모하였다. 

 

 

 

 

시 관계자는 “이번 110명의 정규직 전환 외에도 오는 6월 21일 수도검침원 126명을 정규직으로 전환 추진 중에 있어 공공부문 비정규직 고용문제가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90분 강의료가 1620만원이라니! 황명선 논산시장 사죄하라!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