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어르신 행복한 안전 전남 만든다

전남도, 남도안전학당 강사 145명 양성…4만여 명 대상 안전교육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 기사입력 2019/03/09 [17:00]

전남도, 어르신 행복한 안전 전남 만든다

전남도, 남도안전학당 강사 145명 양성…4만여 명 대상 안전교육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 입력 : 2019/03/09 [17:00]

▲ 전남도청     ©우리들뉴스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우리들뉴스=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전라남도는 어르신이 안전한 행복 전남 만들기를 위해 남도안전학당 강사 양성교육을 8일까지 이틀간 동부권, 서부권으로 나눠 권역별로 실시했다

.

남도안전학당은 교통약자인 고령자가 해마다 늘고 각종 안전사고로부터 위험성이 급격히 높아지고 있어 어르신 교육을 위해 2016년부터 시행해온 전남만의 시책사업이다.

 

지난해 행정안전부 발표 지역안전지수 자료에 따르면 안전사고로 인한 전라남도 고령자 사망자 수는 감염병 104명 중 72.7%, 교통사고 201명 중 51.7%, 화재 10명 중 55.5%, 자살 181명 중 38.1%다. 어르신을 대상으로 하는 사고 방지 대책이 필요하다.

 

전라남도는 지난 1월 22개 시군으로부터 안전 분야 교육경력과 안전 관련 자격증 보유 등 전문성을 갖춘 148명을 추천받아 교육 대상자를 선발했다.

 

교육생은 한양대, 한국재난안전기술원, 전남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스피치커뮤니케이션 등 안전교육 전문교수와 전문가들에게 재난안전, 강의기술 등을 전수받았다.

 

교육을 받고 나면 남도안전학당 강사로 위촉돼 11일부터 시군별 교육 일정에 따라 동네 마을회관, 경로당 등을 찾아가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교통안전, 생활안전, 화재, 감염병, 자살 등 생활 밀착형 안전교육 강사로 활동하게 된다.

 

어르신 대상 안전교육은 노래, 율동, 스킨십, 동영상 등 강사의 활기찬 몸짓을 노인들이 따라하면서 자연스럽게 생활안전을 체험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어 호응도가 매우 높다.

 

임현근 전라남도 안전정책과장은 “어르신들은 인지능력과 보행능력이 크게 떨어지는 만큼 생활안전에 각별한 주의와 따뜻한 배려가 필요하다”며 “안전 사각지대에 있는 어르신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생활하도록 다양한 안전교육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지난해 남도안전학당 강사 105명을 위촉해 4만여 명의 어르신을 대상으로 1천689회의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정의를 행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하게 행하는 정론직필,대안을 제시하고 평화를 비는 샬롬의 피스 메이커
'We must adjust to chang times and still hold to unchanging principles'
~'우리는 변하는 시대에 잘 적응해야 하지만 또한 변하지 않는 원리를 잘 지켜야 합니다'
 
[충남 관광] 아산시 영인산 자연휴양림, 숲속 물놀이, 산림욕, 스카이 어드벤처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