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갑석 의원,‘알츠하이머’로 재판 거부하며 골프 치는 전두환의 국민기망행위 심판받아야

한국당 추천 5.18위원 차기환의 전두환 회고록 동일 주장관련 지명 철회 촉구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 기사입력 2019/01/18 [18:08]

송갑석 의원,‘알츠하이머’로 재판 거부하며 골프 치는 전두환의 국민기망행위 심판받아야

한국당 추천 5.18위원 차기환의 전두환 회고록 동일 주장관련 지명 철회 촉구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 입력 : 2019/01/18 [18:08]

▲ 송갑석 국회의원(광주서구갑/더블어 민주당)     ©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더불어민주당 송갑석 국회의원(광주서구갑)은 5.18 민주화운동 희생자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전두환씨가 알츠하이머 등을 이유로 재판 출석을 거부한 채 골프를 치고 다닌 사실이 확인 된 결과 다음과 같은 입장을 밝혔다.

 송의원은 “방금 한 일도 기억이 안 나 하루에 열 번도 넘게 이를 닦는다는 전두환 씨가, 두 달에 한 번씩 골치를 치면서 골프 점수까지 스스로 계산하는 신기에 가까운 행각을 이어가고 있다. 온갖 거짓으로 국민을 우롱하고 사법질서를 농단하는 행태에 충격을 넘어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또한 “군홧발로 총칼로 국민을 짓밟은 민주주의 대역죄인인 전두환씨가 그동안 건강을 핑계로 재판을 지연시켜 왔지만, 골프 행각으로 결국 건강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는 것으로 드러났다”며 “광주의 희생자들을 기망하고 있는 전두환씨가 다음 재판에도 출석을 거부하기 위해 꼼수를 부린다면 법원은 사유를 불문하고 이미 발부된 구인영장을 지체 없이 집행해야 할 것이다”며 강력 비판하였다.

 또한, 자유한국당이 5.18 진상규명조사위원으로 추천한 차기환 변호사가 2013년 본인 트위터에 故 조비오 신부가 헬기 사격을 봤다는 증언은 유언비어라고 주장하는 극우 사이트 일베에 글을 연결한 것이 밝혀 진 것과 관련 “ 5.18 계엄군의 헬기 사격을 증언한 고 조비오 신부를 ‘가면 쓴 사탄’이라고 표현해 재판에 회부된 전두환씨와 다를 바 없는 주장을 한 자를 조사위원으로 추천한 것은 몰염치의 극치”라며, 자유한국당은 해당인사의 5.18 진상규명조사위원 추천을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하였다.

정의를 행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하게 행하는 정론직필,대안을 제시하고 평화를 비는 샬롬의 피스 메이커
'We must adjust to chang times and still hold to unchanging principles'
~'우리는 변하는 시대에 잘 적응해야 하지만 또한 변하지 않는 원리를 잘 지켜야 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산군, 한국관광공사 '2월의 추천 가볼만한 곳' 선정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