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봉 군수,예산FC U-19 고교생 독일 분데스리가 프로리그 진출 뒷받침

정규현 미드필더 SV Wehen Wiesbaden U-19 입단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12/06 [05:25]

황선봉 군수,예산FC U-19 고교생 독일 분데스리가 프로리그 진출 뒷받침

정규현 미드필더 SV Wehen Wiesbaden U-19 입단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12/06 [05:25]

▲ U-18 YESAN FC(삽교고) 송민혁‧정규현, 독일 분데스리가 진출 (왼쪽부터 송민혁 선수, 에이젠트 GEHEN KOMMEN(게헨 콤멘) 남평우 대표, 정규현선수 모습)   © 예산군 제공

 

 황선봉 군수가 매년 축구부 육성을 위해 재정지원을 아끼지 않는 등 관심과 사랑을 보인 결과, 관내 삽교고교생 축구선수가 두명이나 독일 분데스리가 진출이라는 기적을 군 단위 농촌지역인 예산군에서 이뤄냈다. 이는 대도시에서도 쉽지 않은 일이다.

 

 예산군은 ‘U-18 YESAN FC 소속 송민혁 선수(삽교고 2학년)와 정규현 선수(삽교고 2학년)가 독일 분데스리가 3부 리그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6일 밝혔다.

 

  예산군체육회의 많은 관심 속에 예산FC U-18팀 전현석 감독은 물론 에이젠트 GEHEN KOMMEN(게헨 콤멘) 남평우 대표의 끈질긴 노력과 어려운 군 재정 여건에도 불구하고 2016년 11월 예산FC U-18 축구클럽 창단 이래 매년 축구부 육성을 위하여 재정지원을 아끼지 않은 황선봉 군수의 관심과 사랑의 합작품이다.

 

 골키퍼 송민혁 선수는 SV Wehen Wiesbaden(독일 분데스리가 3부)에 입단과 동시에 독일 프로무대로 직행함으로써 한국 축구 역사 최초로 독일 분데스리가에 진출한 고등학생 골키퍼라는 영광의 타이틀을 얻었다.

 

 또한 미드필더 정규현 선수 역시 SV Wehen Wiesbaden(독일 분데스리가 3부) U-19 입단을 통해 꿈의 독일 프로무대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됐다. 

 

 그동안의 과정을 살펴보면 청소년 축구클럽인 예산FC U-18(감독 전현석) 팀은 2017년 6월 독일 3부 리그 FSV프랑크루프트와 상호 교류협약을 체결하고 FSV프랑크루프트 유소년팀의 아민 알렉산더 총감독이 예산군을 방문해 황선봉 군수와 면담을 갖고 예산FC U-18 축구클럽 선수들의 독일 진출 방안 등에 관해 논의했다. 

 

 이후 올 2월 예산FC U-18 축구클럽 선수들 전체가 독일로 건너가 경기 및 테스트를 통해 최종적으로 송민혁 선수와 정규현 선수가 SV Wehen Wiesbaden(독일 분데스리가 3부) 팀에 동반 입단이라는 눈부신 성과를 얻게 됐다.  

 

 예산FC U-18은 그동안 타 지역으로 유출되던 축구 유망주들을 예산 지역에서 육성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2016년 11월 창단한 팀으로 삽교고등학교와 협력관계로 운영되고 있으며 예산중학교 축구부 출신 18명이 활동하고 있다.

 

 전현석 예산FC U-18팀 감독은 “그동안 독일 분데스리가 진출이라는 막역한 꿈을 묵묵히 믿고 따라준 선수들의 노력이 빛을 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젊은 선수들의 축구 잠재력을 꽃피울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육성해 예산군을 빛낼 수 있는 선수를 배출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963년에 출범한 분데스리가는 1980년대에 차범근이 차붐 신드롬을 일으키며 우리 국민들에게도 익숙한 독일의 프로축구 리그로써 영국 프리미어 리그, 이탈리아 세리아 A, 스페인 프리메가리가 등과 함께 유럽축구 4대 리그 중 하나이다.

 
아산시 회원종목단체 화합의밤 행사 성료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