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경찰] 예산서, 음주뺑소니 시민제보-홍성서 공조로 14분만에 검거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11/12 [15:22]

[충남경찰] 예산서, 음주뺑소니 시민제보-홍성서 공조로 14분만에 검거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11/12 [15:22]

 

▲ 뺑소니 차량이 경찰의 추격에 도주하다가 표지판을 충격하고 서 있다.     © 예산경찰서 제공

 예산경찰서(서장 주진우)는 2018. 11. 10. 22:20경 충남 예산군 예산읍 산성리 A치킨집 앞 노상에서 물적 피해 교통사고 후 그대로 도주한 B씨(남, 52세)를 추격하여 검거하였다.

 

 ’18. 11. 10. 22:20경 충남 예산 산성리 A 치킨집 앞 노상에 주차해 놓은 승용차를 충격 후 내포방면으로 도주하는 것을 목격자(택시기사)가 추격하면서 112신고한 것으로,

 

 신고를 받은 예산서 112종합상황실은 예산 · 삽교지구대 순찰차에 신속히 지령 전파하여 추격 실시 및 퇴로 차단함과 동시에 인접서인 홍성서에 공조요청을 보내

 

삽교읍 목리소재 목리교 사거리에서 공조받은 홍성 홍북파출소 순찰차가 목 차단하여 같은 날 22:34경 사건발생 14분만에 신속하게 피의자를 검거하였다.(혈중알콜농도 0.182%)

 

  주진우 서장은 “이번 음주뺑소니 사건은 시민과 경찰이 긴밀히 협조하여 신속히 검거해 ‘시민이 곧 경찰이고, 경찰은 제복을 입은 시민이다’라는 민․경 협력치안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한 것이다”라고 말하면서 음주운전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수사할 예정이며, 이번처럼 음주운전이 의심되는 차량 발견시 반드시 112신고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이번 검거에 도움을 준 시민에게는 충남경찰청장 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아산시 회원종목단체 화합의밤 행사 성료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