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중앙도서관, '바깥은 여름' 김애란 작가 초청 강연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11/09 [16:28]

아산시 중앙도서관, '바깥은 여름' 김애란 작가 초청 강연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11/09 [16:28]

아산시 시립도서관(관장 김선옥)은 오는 10일 (토) 오후 2시 중앙도서관 4층 강당에서 <바깥은 여름>의 김애란 작가(소설가)를 초청해 강연회를 개최한다.

 

이날 강연은 ‘소설, 삶을 담는 그릇’을 주제로 김애란 소설 속 인물들이머물고, 지나온 거주공간을 통해 삶이 무게와 소설의 의미를 묻는 자리를 가져볼 예정이다.

 

‘두근두근 내 인생’,‘달려라, 아비’등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아온 소설가김애란은 지난 2002년 소설 ‘노크하지 않는 집’으로 제1회 대산대학문학상, 2005년 단편 ‘달려라 아비’로 한국일보 문학상 등 짧은 창작 기간 동안 중요 문학상을 두루 수상하며 2000년대 한국 문단에서 가장 주목받는 젊은 작가들 중 한 명이다.

  

2017년 출간한 ‘바깥은 여름’은 지난해 문인과 출판인들이 뽑은 올해의 책으로 선정되기도 했으며, 2018년에는 ‘두근두근 내 인생’으로 독일 리베라투르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누구나 아산시립도서관 홈페이지( www.ascl.asan.go.kr )를통해 접수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아산시립도서관 독서진흥팀(☎ 041-530-6625)으로 문의하면 된다.

 
광고
민주당 아산갑 1차 산행, "더불어 즐거운 정당생활"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