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경찰, '여성 안심' 지역사회 만들기 총력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11/02 [13:00]

충남경찰, '여성 안심' 지역사회 만들기 총력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11/02 [13:00]

  충남경찰청(청장 이재열)은 불법촬영, 가정폭력, 데이트폭력 등 여성 대상 범죄가 매년 증가추세이고  도민의 불안감이 확산되고 있어 해소를 위해 '대 여성 악성범죄' 근절을 위한 홍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밝혔다.

 

 지난 해 2,200만 명의 인파가 방문한 충남의 대표 관광지인 보령대천해수욕장, 이곳에서 열리는 머드축제에 내·외국인 등 많은인파가 몰릴 것에 대비하여 여성대상범죄 근절 홍보에 온 힘을 기울였다.

 

불법촬영의 범죄성을 알리기 위해 제작한 기획영상을 축제장 메인 전광판에 송출하여 경각심을 주고자 하였고, 관광객이 오가는 해수욕장 주요 도로에 ‘픽토그램’ , ‘방수스프레이’,‘로고젝터’ 홍보 등 자연스럽게 시선을 사로잡는 홍보를 실시 하였다.

 

 또, 충남경찰은 ‘경찰이 곧 시민이고, 시민이 곧 경찰이다’ 라는 경찰청의 슬로건 아래 이색적인 홍보를 실시한다.

 

▲  휠라이트 홍보   ©충남경찰청 제공

 공백 없는 홍보를 위해 세종시에서 활동 중인 ‘행복도시 자전거순찰대’와 손을 맞잡고, 불법촬영근절, 사이버성폭력 근절을 위해 ‘휠라이트’를 활용한 홍보를 실시한다.

 

오후 8~11시까지 호수공원, 제천, 방축천, 금강변, 조천변 등 치안사각지대를 중심으로 순찰활동을 펼쳐나간다.

 

 인구대비 부족한 경찰관과 수에 따른 세종시의 치안여건 보완을 위해‘시민’도 ‘경찰’이 될 수 있음에 이번 홍보의 초점이 맞춰졌다.

 

 충남경찰 관계자는 “충남지역 곳곳에 경찰의 손이 닿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면서 “치안정책을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하여 범죄를 예방하고 안전한 충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광고
민주당 아산갑, 부모의 심정으로 대학수능시험 수험생 격려 '한마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