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현 아산시장, 음봉면에 메르세데스 벤츠 트럭 출고센터 5백억 투자 유치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9/12 [01:42]

오세현 아산시장, 음봉면에 메르세데스 벤츠 트럭 출고센터 5백억 투자 유치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9/12 [01:42]

▲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전용 출고센터 설립을 위한 기업투자유치 MOU 체결. 사진왼쪽부터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 조규상 대표이사, 오세현 아산시장,(유)서광산업아산 나봉안 대표이사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11일 오전 9시 시장실에서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 조규상 대표이사와 (유)서광산업아산 나봉안 대표이사 등 기업 대표들과 함께 합동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 내용에 따르면 (유)서광산업아산은 음봉면 송촌리 일대 66,100㎡부지에 500억 원을 투자해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전용 출고센터를 건립하고 지역 인재 71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유)서광산업아산은 건설 기계 및 트럭 부품/특장 분야의 엔지니어링부터 생산까지 가능한 상용차 전문 기업으로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제품 및 서비스 분야에 오랜 경험과 탁월한 노하우를 가졌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는 독일 다임러 AG그룹의 한국 법인으로 메르세데스-벤츠만의 혁신적인 효율개념이 적용된 다양한 탑-클래스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번 (유)서광산업아산의 투자규모 500억 원 중 300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유)서광산업아산과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는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전용 출고 센터로 인해 지속적으로 고도화되는 국내 상용차 시장 요구에 선제 대응이 가능하며 상용차 이용자의 특수한 니즈 및 라이프스타일도 충분히 고려해 제품을 생산할 것으로 전망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민선 7기 출범 이후 첫 투자 협약이 성사되어 그 의미가 크다.”며 “아산시에 투자를 결정 해주신 기업 대표님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이번 투자가 자동차 물류 거점 지역인 아산시의 지역경제 발전과 고용창출 등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산시에서도 투자 기업이 원활하게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행정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민주당 아산갑 1차 산행, "더불어 즐거운 정당생활"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