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서북署·서북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지문 등 사전등록 업무 협약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8/10 [21:14]

천안서북署·서북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지문 등 사전등록 업무 협약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8/10 [21:14]

▲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천안서북경찰서는 지난 9일(목) 오전시 서북구보건소 3층 회의실에서 치매노인 실종 예방 및 신속 발견을 위해 치매안심센터와 '지문 등 사전등록 업무 협약식’을개최하였다.

 

경찰은 실종 예방을 위해 보호자의 신청을 받아 치매환자의 사진, 지문 등 정보를 ‘경찰청 실종자 정보시스템’에 등록하고 있는데, 앞으로는 서북구 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도 위와 같은 지문 등사전등록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업무협약을 체결한 것이다.

 

그전 치매환자의 보호자는 천안시 서북구 치매안심센터(現 천안시서북구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지문 등 사전등록서비스를 안내받아 경찰관서를 방문하여 등록하여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으나, 앞으로는 천안시 서북구 치매안심센터에서도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 것이다.

 

천안서북경찰서장은 “경찰은 보건소 등 지자체와더 긴밀히 협력하여 국민의 안전과 편의를 위하여 힘쓰겠다.”고 말하였다.

 
광고
광고
입법천사 서영교 국회의원의 품격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