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너 그리고 우리’ 평택·홍성 청소년운영위원회의 특별한 교류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8/02 [00:43]

‘나, 너 그리고 우리’ 평택·홍성 청소년운영위원회의 특별한 교류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8/02 [00:43]

▲ 홍성 청소년운영위원회 학생이 내포지역 현안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 활동지원팀 유현진


평택·홍성 8개 기관 청소년운영위원회의 연합 교류활동이 지난 7월 28일에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에서 성공적으로 진행됐다. 이번 연합 교류활동은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와 5개 문화의집(안중·북부·팽성·원평·서정), 홍성청소년수련관, 광천문화의집 총 70명이 참여했다.

 

 교류활동은 각 청소년운영위원회 소개와 청소년들이 생각하는 지역의 현안에 대해서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고 협약식이 진행됐다. 또한 각 청소년운영위원회가 기획한 별별 포스트 활동으로 미션 라운딩, 도미노 표현활동, 퀴즈퀴즈 프로그램이 진행됐고, 청소년이 직접 뽑은 우수 청소년 시상 시간을 가졌다.

 

 청소년이 생각하는 현안 발표에서 평택 청소년들은 청소년카페 및 시설이 청소년인구에 부족하며 시설을 늘려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서부의 불편하고 적은 대중교통과 어두운 하교길에 대해 개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홍성 청소년들 또한 부족하고 접근성이 떨어지는 청소년수련시설, 불편한 대중교통, 어두운 귀가길에 대해 개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평택, 홍성 청소년운영위원회 위원들은 이렇게 청소년들의 의견을 대변하며 지역에서 청소년들의 의견에 귀를 귀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  평택 홍성 교류   ©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 활동지원팀 유현진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 청소년운영위원회 위원장 이유빈(신한고2)은 “연합교류활동을 준비하고 진행하는 것에 보람을 느꼈고, 다른 지역의 청소년들과 교류하며 생각을 나누고 지역현안에 대해 나눌 수 있는 시간을 가지면서 청소년참여활동을 어떻게 하면 더욱 활성화할 수 있을지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또한 홍성군청소년수련관 청소년운영위원회 위원장 박창범은 “교류활동을 통해 서로 다른 기관의 사람들을 만나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어서 좋았다. 또한 퀴즈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상호작용의 중요성을 깨달았고 먼저 다가갈 수 있는 사람이 되어야겠다고 다짐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 단체 기념촬영     ©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 활동지원팀 유현진


 이렇게 서로 다른 지역의 청소년들이 모여 활동을 공유하며 교류하는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청소년운영위타 기관 청소년운영위원회와의 교류활동은 청소년운영위원회 운영 지침에 근거하여 2019년에도 진행될 예정이다.

 
[포토] 오세현 아산시장,평화의 소녀상에서 북한·유럽행 열차를 꿈꾸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