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직업소개소 '소개료 과다 징수'등 지도·점검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7/09 [12:38]

금천구, 직업소개소 '소개료 과다 징수'등 지도·점검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7/09 [12:38]

▲ 금천구 직원(왼쪽)이 관내 직업소개소를 방문해 지도 점검을 하는 2017년도 자료사진     © 금천구 제공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오늘 9일(월)부터 다음달 17일(금)까지 37일 간 관내 직업소개소 및 지점 36개소를 대상으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지도·점검은 직업소개소에 대한 각종 부조리 근절로 구직자 피해를 사전 예방하고, 건전한 직업소개 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마련됐다. 

 

 중점 점검사항으로는 △소개요금 과다징수, 무허가 직업소개행위 △요금표 부착 여부 △각종 장부 비치 및 서류 관리 △보증보험 가입여부 △규정요금 초과징수 여부 등이다. 

 

 점검결과 단순 경미한 사안에 대해서는 행정지도를 통해 시정조치하며, 이에 불응할 경우 직업안정법 시행규칙 제42조에 의거 행정처분 또는 고발 조치된다.

 

 현재 금천구에는 유료직업소개소 58개, 무료직업소개소 9개, 총 67개의 직업소개소가 운영 중이다. 나머지 업소는 하반기에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금천구 관계자는 “건전한 고용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직업소개소 지도·점검을 실시하니 직업소개소 관계자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단속보다는 업소 스스로 확인하고 자율적으로 시정토록 권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 일자리창출과(2627-2032)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광고
민주당 아산갑 1차 산행, "더불어 즐거운 정당생활"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