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단원구, 아동급식시설 위생 점검 실시

여름철 식중독 발생 예방 위해

김병화 | 기사입력 2018/07/05 [10:40]

안산시 단원구, 아동급식시설 위생 점검 실시

여름철 식중독 발생 예방 위해

김병화 | 입력 : 2018/07/05 [10:40]

▲ 단원구, 아동급식시설 위생 점검 실시

 

안산시 단원구(구청장 김창모)는 7월 3일부터 13일까지 여름철 식중독 사고 예방을 위한 아동급식시설 27개소(도시락업체,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급식 위생 현황, 식재료 유통기한 준수 및 보관상태, 조리종사자 건강검진 실시 및 위생복장 착용 등이며, 이번 점검을 통해 집중 관리가 필요한 시설은 다음달에 2차 점검을 시행해 철저한 위생관리를 할 방침이다.

 

단원구 관계자는 “위생 점검을 통해 단체급식시설에서 발생할 수 있는 식중독 사전 예방은 물론 아동들이 안전하고 건강한 급식을 제공받도록 철저한 점검을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원구는 만 18세 미만의 결식우려가 있는 저소득층 아동에게 도시락 급식업체 3개소를 통해 각 가정으로 도시락을 배송하고, 지역아동센터 24개소에서 방과 후 돌봄 서비스 및 급식을 제공하고 있다. 6월 말 기준으로 도시락은 950여명 지역아동센터 급식은 900여명의 아동이 이용 중이다.

 
광고
송파구,신영희 명창 등 국악 추석특별공연 22일~24일 서울놀이마당서 개최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