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철 충남교육감,2번째 취임 "혁신충남교육"선언

내포중 학생 등교맞이, 호우피해 비상대책회의로 첫 업무 시작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7/02 [17:57]

김지철 충남교육감,2번째 취임 "혁신충남교육"선언

내포중 학생 등교맞이, 호우피해 비상대책회의로 첫 업무 시작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7/02 [17:57]

▲ 김지철 충남교육감 내포중 등교맞이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재선에 성공한 김지철 충남교육감이 7월 2일 오후 1시30분 본청 대강당에서 취임식을 갖고 ‘혁신 충남교육 2기’를 선언하며 제17대 충남교육감 임기를 시작했다.

 

이날 취임식은 검소한 취임식을 당부한 김지철 교육감의 뜻과 태풍 쁘라삐룬이 우리나라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는 점을 고려하여 도교육청 직원만 참석한 가운데, 월례회의 수준으로 간소하게 진행했다.

 

취임식에 앞서 내포중학교에서 학생들 등교맞이와 보훈공원 충혼탑 참배, 호우피해 비상대책 회의로 재선 임기 첫 업무를 시작한 김지철 교육감은 취임사에서「혁신 충남교육 2기」를 선언하며 “더 청렴한 교육청, 미래향한 더 좋은 교육을 완성하겠다”고 밝혔다.

 

김지철 충남도교육감은 취임사에서 “지난 임기 성과에 안주하지 말고 혁신 속도를 높여 주길 바란다. 인사행정의 투명성과 공정성의 끈을 더욱 조이고, 협의하고 소통하는 민주적인 학교문화 정착에 주력 하자”고 당부했다.

▲ 김지철, 제17대 교육감 취임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또한, 김지철 충남도교육감은 충청남도와 시군지자체를 향해 저 출산, 학생절벽시대를 대비한 「아이 키우기 좋은 충남 만들기 연석회의」를 제안 했다. 이날 제안된 연석회의는 무상교육 재원 마련과 마을교육 공동체를 통한 교육생태계 복원 등의 내용이 포함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취임식에서 직원들은 ‘멀리보고 함께 가는 충남교육’을 만들어 달라는 의미로 김지철 교육감에게 망원경을 축하 기념품으로 전달했다.

 
광고
활빈단, "대우조선해양노조, 혈세13조7천억 투입해 정상화 시켰더니 배부른 파업하나?"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