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과수 화상병 정밀예찰로 청정지역 유지 총력

배, 사과 과수원 화상병 집중조사 및 지도

김병화 | 기사입력 2018/06/12 [08:08]

아산시, 과수 화상병 정밀예찰로 청정지역 유지 총력

배, 사과 과수원 화상병 집중조사 및 지도

김병화 | 입력 : 2018/06/12 [08:08]

▲ 화상병 예찰 장면    

 

아산시농업기술센터(소장 유지원)는 11일 농업기술센터 전 직원과 원예농협, 주산지 농협직원, 과수 재배 농업인 등 90명이 과수 화상병 발생을 예방하기위해 배, 사과과원에 대해 정밀예찰 및 대농민 지도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아산시는과수 화상병의 발생경로 차단 및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사업비 1억9천만 원을 들여 3차례에 걸쳐 화상병 방제약제를 지원했고, 관내 800ha를 대상으로 정밀예찰을 실시한 결과 이상증상을 발견하지는 못했다.

 

아산시 관계자는 “과수 화상병은 배, 사과에 큰 피해를 일으키는 병으로 화상병이 발생되면 과원 전체를 폐원하여야 할 정도로 심각한 병으로 발생 근절을 위해 농업인 스스로 과원을 청결히 관리하고, 의심 징후 발견 시 즉시신고를 해야 한다”며, “앞으로 화상병 방제를 위해 11월까지 2차례 화상병 예찰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 양승조 도지사 당선인, 더 행복한 충남 준비위원회 위원들과 함께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