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필리핀 교육자 경영협의회, 교육 비즈니스 벤치마킹 공동 컨퍼런스 개최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5/12 [05:59]

선문대-필리핀 교육자 경영협의회, 교육 비즈니스 벤치마킹 공동 컨퍼런스 개최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5/12 [05:59]

▲ 필리핀 국제평화지도자대학 비너스 어거스틴 총장과 선문대 황선조 총장     © 선문대 제공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는 11일 선문대 아산캠퍼스에서 필리핀의 교육자 경영협의회(Council of Dean and Educators of Business in Region V-A, CODEB-4A)와 교육 비즈니스 벤치마킹 공동 콘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필리핀 교육자 경영협의회는 정부 기관인 고등교육위원회(CHED, Commission on Higher Education)와 증권거래위원회(SEC, 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에 정식 등록돼  있는 학술단체로서 대학 총장, 학장 및 경영학 교수들로 구성돼 있다. 이중 이번 콘퍼런스를 위해 비너스 어거스틴(Venus G. Agustin) 국제평화지도자대학 총장 외 15명이 방문했다.

▲ 필리핀 국제평화지도자대학 비너스 어거스틴 총장의 답사     ©선문대 제공

▲ 주제 발표 - 이상덕 대학교육혁신원장     ©선문대 제공

▲ 주제 발표 - 윤기용 LINC+사업단장     © 선문대 제공

▲ 주제 발표 - 필리핀 사우던 루손 국립대의 조안나 파울로 엘리야 교수     © 선문대 제공

 

콘퍼런스에 앞서 선문대는 퍼스트 아시아 기술인문교육대, 산 세바스찬 컬리지, 사우던 루손 국립대, 바탕가 대학과 공동 연구 및 교환학생 프로그램 등에 대한 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콘퍼런스는 선문대의 글로컬 인재양성 교육 비즈니스 시스템에 대한 벤치마킹을 목적으로 진행됐다. 이에 이상덕 대학교육혁신원장과 윤기용 LINC+ 사업단장은 선문대학교 비전과 교육 및 현황에 대해 주제 발표를 했다.

이후 조안나 파울로 엘리야 교수(사우던 루손 국립대학)는 필리핀 현지 지역 현황 및 사회적 기업가 정신에 대한 주제 발표가 이어진 후 토론이 진행됐다.

 

▲ 단체 기념촬영     © 선문대 제공



조안나 파울로 엘리야 교수는 “협약을 체결한 필리핀 4개 교는 최고의 비즈니스 프로그램을 자랑하는 대학이다”면서 “선문대와 함께 더욱 발전된 프로그램을 연구 및 진행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통해 양국 학생들이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기회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자유한국당 예산군 출마 홍문표 사단 필승 다짐 화이팅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