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 조동성 총장, 모로코 고등교육 세미나서 기조연설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5/11 [09:31]

인천대 조동성 총장, 모로코 고등교육 세미나서 기조연설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5/11 [09:31]

▲ 조동성 인천대 총장이 모로코 열린 신흥경제정상회의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 인천대학교 제공

 

 조동성 인천대 총장이 세계 60여개국 대학총장들이 모인 신흥경제정상회의(Emerging Economies Summit) 세미나에서 인천대의 매트릭스 칼리지 모델을 중심으로 경제발전과 미래대학의 역할이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10일 인천대에 따르면 조 총장은 9일(현지시간) 모로코 수도 라바트의 모하메드5세 국립대학에서 열린 타임즈고등교육(Times Higher Education) 주최 고등교육 세미나에서 한국대학을 대표해 경제발전 단계별로 고등교육기관인 대학이 맡아야 할 역할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조 총장은 인천대 매트릭스대학을 중심으로 한 미래대학 4.0의 역할이란 발표를 통해 경제발전을 4단계로 나누고, 각 단계별로 필요한 대학의 역할을 강조했다.

 

 조 총장은 1인당 GDP(국내총생산)를 기준으로 191개 국가를 4단계로 분류한 뒤 각 단계별로 필요한 대학의 전략을 소개했다. 1단계 후진국 상황에서는 기업가적 성격의 대학이 필요하고 2단계 개발도상국에서는 전문가적 매니저 성격의 대학이, 3단계 중진국에서는 엔지니어형 대학이, 마지막 4단계 선진국에서는 디자이너적 대학의 성격이 각각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모로코 수도 라바트에서 열린 신흥경제정상회의에는 유럽과 북아프리가를 비롯해 전세계 60여개국에서 250여명의 대학총장, 대학관계자 등이 참석해 경제발전과 대학의 역할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조 총장은 타임즈고등교육으로부터 아시아국가 대학으로는 유일하게 직접 초청을 받고 이 회의에 참석, 기조연설을 했다.

 

 
광고
김종필 행복연구소장, 개 사료 가격보다 못한 어린이집 급식비 지적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