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문화재단, 우리은행과 함께하는 올해 첫 ‘마티네 콘서트’ 개최

이은솔 기자 | 기사입력 2018/04/06 [14:08]

금천문화재단, 우리은행과 함께하는 올해 첫 ‘마티네 콘서트’ 개최

이은솔 기자 | 입력 : 2018/04/06 [14:08]


금천문화재단(대표이사 정재왈)과 우리은행이 함께하는 ‘마티네 콘서트, 클래식한 11시’ 첫 공연이 4월 11일(수) 오전 11시 금나래아트홀 공연장에서 열린다.

 

오전을 뜻하는 프랑스어 ‘마티네’에서 유래한 ‘마티네 콘서트’는 주부들이 하루 중 가장 여유로운 오전시간대에 열려 여성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는 음악 프로그램이다.

 

‘클래식한 11시’는 올해 새롭게 시작한 금나래아트홀 기획공연으로 클래식의 대중화를 위해 우리 귀에 익숙한 클래식 음악을 4월, 10월, 12월 총 3회에 걸쳐 선보일 계획이다.

 

오는 11일 첫 공연에는 다양한 연주회에서 탁월한 연주력과 관객과의 소통 능력으로 호평 받고 있는 ‘피아노 옴니버스’가 무대에 선다.

 

‘피아노 옴니버스’의 멤버 ‘정환호’와 ‘최영민’는 연주와 작․편곡이 모두 가능한 남성 피아니스트로 클래식, 영화음악, 대중가요 등 광범위한 레퍼토리를 가지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클래식, 가요, 자작곡 등 다양한 피아노곡을 해설과 함께 선보이며, 관객이 원하는 곡이 있을 시 즉흥연주도 들려줄 계획이다.

 

또, 특별 게스트로는 유재하 음악경연대회 출신 싱어송라이터 ‘홍이삭’이 출연해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은 무대 위에 80석 규모의 객석을 설치해 관객과 연주자가 가까운 거리에서 소통하며 클래식 음악을 즐길 수 있게 했다.

 

공연은 초등학생 이상 입장 가능하며, 금천구청 홈페이지(www.geumcheon.go.kr) ‘문화/공연’ 또는 인터파크(www.interpark.com)에서 예매 할 수 있다. 티켓 가격은 1만원이며, 금천구민은 50% 할인된다.

 

정재왈 금천문화재단 대표이사는 “부담 없는 오전 시간대를 이용해 클래식을 즐기고, 동시에 예술인들과 소통할 수 있는 ‘클래식한 11시’ 공연에 주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금천문화재단(02-809-8238)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주)삼양사, 아산시 취약계층에 밀가루 5.4톤 기탁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