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2018년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위원회 개최

이은솔 기자 | 기사입력 2018/03/13 [13:13]

평택시, 2018년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위원회 개최

이은솔 기자 | 입력 : 2018/03/13 [13:13]


평택시(시장 공재광)는 지난 12일 평택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2018년 평택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위원회’를 개최했다.

 

정상균 부시장을 위원장으로 평택시의회의원, 평택시의사회장, 자살예방사업 유관기관인 평택경찰서, 평택교육지원청, 평택․송탄소방서, 정신건강전문가 등 14명으로 구성된 생명존중위원회는 평택시 생명존중문화정책 및 자살예방사업의 방향을 모색해, 소중한 생명을 자살로부터 보호함과 동시에 안전하고 행복한 생활을 영위하는데 필요한 생명존중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신규위원 위촉장 수여 ▲2017년 자살예방사업 평가 보고 ▲2018년 자살예방사업 계획 ▲자문안건과 관련하여 각 기관의 역할을 함께 고민하고, 안건에 대한 전문가들의 의견을 심도있게 들어보는 자리가 됐으며, 함께 자리한 위원들은 “자살문제는 어느 한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주변사람들이 관심을 기울여 사전에 예방하고 더 나아가 사회적 문제로 접근해야하며 각 기관과의 협조와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약속했다.

 

평택보건소 관계자는 “여러 기관과 전문가들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 2018년 정신건강증진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여 우리시 자살률을 감소시키고, 시민 모두가 마음 놓고 살아갈 수 있는 안전도시, 행복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평택시는 민관기관과 함께하는 자살예방사업 추진뿐만 아니라, 전시민의 마음건강을 위해 다양한 생애주기별 정신건강사업을 전개할 방침이다.

 
아산시 회원종목단체 화합의밤 행사 성료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