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시설 국가안전대진단 5일부터 실시

- 충남도교육청, 안전신고 학생 봉사시간 10시간 인정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2/03 [21:20]

교육시설 국가안전대진단 5일부터 실시

- 충남도교육청, 안전신고 학생 봉사시간 10시간 인정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2/03 [21:20]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각종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학교를 구현하기 위해 오는 5일부터 330일까지 54일간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중 충남도내 전 교육시설을 대상으로 안전대진단을 실시한다.

 

안전대진단은 유특수학교 및 행정기관 939개 기관 4763개소를 대상으로 자체점검과 민관합동점검을 병행해 실시하며 건물축대옹벽놀이기구기숙사학교 내 공사장 등의 재난위험 상태를 집중 점검한다.

 

이번 안전대진단은 교육행정국장을 단장으로 본청 및 교육지원청 시설직공무원 뿐만 아니라 각 학교(기관)의 시설관리책임자 모두가 안전점검에 참여하며안전진단 결과 위험요소가 발견된 경우 전문기관의 정밀안전진단 실시보수 등을 즉시 실시해 안전사고를 사전에 차단하게 된다.

 

또한해빙기와 신학기를 맞아 옹벽석축절개사면노후시설 등 취약시설에 대해 안전대진단 기간에 병행 점검해 개학 후 학생들이 안전하게 교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최적의 교육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국가안전대진단 기간 중에는 학생들의 재난 안전의식을 높이고재난 예방활동에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안전신고 학생에 대한 봉사시간 인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인정대상은 초··고 학생으로 수용된 안전신고 1건당 1시간(하루 최대 4시간기간중 최대 10시간 인정중복신고는 1건으로 처리인정하며안전신문고 웹 또는 앱(1365자원봉사포털 및 안전신문고 회원가입 필수)으로 신고하면 된다.

 

김지철 교육감은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으며교육의 시작은 안전한 학교에 있다고 말하고 만일 안전대진단을 통해 나타나는 위험 요소가 있다면 최우선적으로 개선해 365일 안전한 학교 만들기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입법천사 서영교 국회의원의 품격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