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정우 고흥류씨 중앙종진회 전 회장, 유관순열사 기념사업회 제22대 회장 취임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1/09 [14:11]

류정우 고흥류씨 중앙종진회 전 회장, 유관순열사 기념사업회 제22대 회장 취임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18/01/09 [14:11]

▲ 류정우 신임 유관순열사기념사업회장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고흥류씨 중앙종친회 류정우(78세 사진) 전 회장이 내일 2018년 1월 10일 유관순 열사기념사업회 제 22대 회장에 취임한다.

 

유관순열사기념사업회는 국가보훈처에 등록된 사단법인으로 71년전 1947년 9월 조병옥 명예회장, 오천석(문교부장관) 회장과 이승만, 김구, 김규식 등을 고문으로 모시고 각시도지사를 위원으로 위촉 하여 발족 되었고, 현재까지 류근창회장, 곽정현회장, 이혜훈회장이 역임하여왔다.

 

기념사업회 첫 고흥류씨 회장 류정우 본관이 고흥이신 유관순열사는 충남 천안출신으로 이번에 선임된 류정우 회장도 유관순열사와 동본인 고흥류씨이며 전남 고흥출신이다.

 

류회장은 앞으로 회원 확충과 자립기반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함은 물론 항일독립운동의 금자탑인 3.1운동의 표상적 인물로서 온국민의 마음속에 애국의 누나요! 언니로 자리하고 계신 유관순열사를 상훈법에 의거 서훈3등급(건국훈장 독립장)으로 낮게 평가된 것을 서훈1등급(대한민국장)으로 격상시켜 예우하는 것이 유관순열사의 애국애족하는 숭고한 뜻을 기리는 것이 최우선이라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한국화 아이돌’ 김현정, 평창동계올림픽 133번째 성화봉송 주자로 활약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