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국관광 100선에 충남도 관광지 꽃지해변 등 8곳 선정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1/31 [10:48]

한국관광 100선에 충남도 관광지 꽃지해변 등 8곳 선정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1/01/31 [10:48]

 

▲ 태안군 안면도 '꽃지해변' (낙조)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충남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2년마다 한국 대표 관광지 100곳을 선정해 국내·외에 홍보하는 ‘한국관광 100선’에 도내 관광지 8곳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선정지는 △태안 안면도 꽃지해변 △태안 신두리 해안사구 △보령 대천 해수욕장 △공주 백제 유적지(공산성·송산리고분군) △부여 백제 유적지(부소산성·궁남지) △예산 예당호 출렁다리·음악분수 △예산 황새공원 △아산 외암민속마을 등이다. 

 

특히 해당화가 해변을 따라 흐드러지게 피어나 마치 꽃이 피어난 연못처럼 보인다는 뜻을 가진 안면도 꽃지해변은 낙조가 아름다운 해넘이 명소로 ‘한국관광 100선’이 시작된 이래 매회 꼽혀 5회 연속 선정의 영예를 안았다.  

 

▲ 부여군 백제유적지 '궁남지' (설경)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공주·부여 백제 유적지는 4회 연속, 보령 대천 해수욕장은 2회 연속 선정됐고 예산 예당호 출렁다리·음악분수와 황새공원, 아산 외암민속마을, 태안 신두리 해안사구 등 4곳은 이번이 첫 선정이다.  

 

도는 앞으로 선정지를 중심으로 관광 안내 체계를 구축하고,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온·오프라인 홍보를 적극 전개할 계획이다.  

 

허창덕 도 관광진흥과장은 “이번 선정으로 선정지에 대한 다양한 홍보 활동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각 관광지에 맞춘 관광 콘텐츠를 개발해 코로나19로 침체된 관광산업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 사진>

 

▲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음악분수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예산군 황새공원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부여군 백제유적지 '부소산성'(낙화암)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공주시 백제 유적지 '공산성'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공주시 백제유적지 송산리고분군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보령시 대천해수욕장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아산시 외암민속마을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 태안군 신두리 해안사구 (사진: 충남도청 제공)  © 우리들뉴스 박상진 기자

POLL

더보기

文정권 신뢰? 심판?
文정부 민주당 신뢰 한다
文정부 심판해야 한다
제3정당에 힘 줘야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선문대 사회봉사센터, "외국인 유학생 힘내라" 희망키트 전달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