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아산시 온양원도심 다빛여성공동체, 연초 나눔 활동 실시

- 동짓날 팥죽 판매 수익금으로 기부물품 마련해

김정화 | 기사입력 2021/01/26 [10:25]

아산시 온양원도심 다빛여성공동체, 연초 나눔 활동 실시

- 동짓날 팥죽 판매 수익금으로 기부물품 마련해

김정화 | 입력 : 2021/01/26 [10:25]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추진하는 온양원도심 도시재생사업으로 창업한 다빛여성공동체(대표 남효숙)가 2021년 신축년을 맞이해 기부활동을 펼쳤다.

 

다빛여성공동체는 동짓날인 지난해 12월 21일부터 3일간 팥죽을 판매한 수익금으로 마련한 이불을 기부했으며, 20일 지역 복지시설과 온양원도심 내 조손가정에 안전하게 전달됐다.

 

남효숙 대표는 “이번 나눔 활동은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냈으면 하는 마음에서 진행하게 됐다”며 “코로나19로 각종 모임과 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시기에도 뜻을 모아 참여해주신 회원 분들과 지역 주민들에게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다빛여성공동체는 여성친화형 도시재생사업의 상징적인 단체다”라며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한 노력과 힘든 시기

 

를 함께 극복하려는 활동에 감사드리며 살기 좋은 원도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다빛여성공동체는 ‘다 함께 모여 빛나는 여성들’이라는 의미로 지난 2020년 2월에 설립됐다. 지난해 온양원도심 지역이 수해를 겪었을 때 삼계탕을 기부하고 추석에는 음식 꾸러미를 만들어 기부하는 등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활동을 지속해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음악분수 3월1일 운영 재개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