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부여군, 겨울철 긴급 재난대응 대책 마련 분주

-시가지, 이면도로, 마을안길 등 제설작업 총력-

김정화 | 기사입력 2021/01/12 [11:59]

부여군, 겨울철 긴급 재난대응 대책 마련 분주

-시가지, 이면도로, 마을안길 등 제설작업 총력-

김정화 | 입력 : 2021/01/12 [11:59]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지난 11일 부여군청 재난상황실에서 조대호 부군수 주재로 각 실과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겨울철 재난대응 대책 마련을 위한 긴급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는 지난주 폭설 이후 제설작업이 더딘 시가지, 이면도로, 마을안길 등에 대한 효과적인 제설방안을 찾고자 실시되었다.

 

▲ 11일 겨울철 긴급 재난대응 대책회의 장면     ©부여군

 

부여군재난안전대책본부 차장인 조대호 부군수 등 관련부서 실과장 이외에도 13개 협업기관이 참석하였으며, 부여경찰서, 부여소방서에서도 참석하여 폭넓은 제설상황 공유와 효과적인 제설대책 방안을 강구하였다.

 

참석자들은 제설 대책 이외에도 대규모 강설 발생 시에 마을안길, 이면도로 등의 제설방안, 자원봉사자 동원 등 민간분야 협력방안, 유관기관별 역할 분담 등에 대하여 폭넓은 의견을 주고받았다.

 

이날 회의 결과에 따라, 부여군은 12일 공무원, 자율방재단 20명 등 여러 유관단체들이 참석한 가운데 중장비(굴삭기 4대, 덤프4대) 등 가용자원을 최대한 활용하여 시가지 도로 및 이면도로 제설작업에 박차를 가했다.

 

조대호 부군수는 “앞으로 지속적인 겨울철 재난에 착실히 대비하여 폭설, 한파 등 각종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부여를 만들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황재만 아산시의회 의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