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부산 여행 관광상품 30% 할인

여행시장 조기 회복 지원으로 지역관광 활성화 기대

박상진 기자 | 기사입력 2020/11/03 [20:20]

부산 여행 관광상품 30% 할인

여행시장 조기 회복 지원으로 지역관광 활성화 기대

박상진 기자 | 입력 : 2020/11/03 [20:20]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해 ‘국내여행 조기예약 30% 할인 관광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상품은 그동안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여행업계를 지원하고, 국민에게 안전한 환경에서 여행하며 지친 심신을 회복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부산 여행상품은 투어비스 홈페이지( www.tourvis.com )를 통해 예약을 받으며, ▲부산갈매기 1박 2일 투어 ▲다이내믹 부산 1박 2일 해양레저 체험 투어 ▲엄지척! 아주 특별한 하룻 밤, 캠핑카스테이 ▲비행기 타고 가요~ 부산명소 1박 2일 ▲부산명품태교여행 등 부산의 매력적인 다양한 관광 콘텐츠를 담은 여행상품 44개를 선정해서 운영한다.

 

관광객들은 연말까지 진행되는 ‘국내여행 조기예약 할인상품 지원’ 사업을 통해 여행사의 부산 여행상품을 조기 예약 또는 선 결제할 경우 3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30만원 여행상품의 경우 ▲부산시가 10%인 3만원을, ▲문화체육관광부에서 20%인 6만원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최대 9만원을 지원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부산시가 지난 1월 국제관광도시 선정된 후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들을 마련하였으나, 코로나19로 인해 관광업계가 어려운 상황이다”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부산 관광상품을 서둘러 예약해 부산에서 안전여행을 하시길 기대하며, 앞으로 지역 관광산업이 조금이나마 빨리 회복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방역예산 총 29억여 원을 지원받아 시내 관광지 곳곳에 방역요원 253명을 배치해 방역에 철저히 대응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경기도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 학생이 주도하는 역사교육으로 일제 잔재 청산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