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남조사료경영체협, 수해 피해 ‘조사료 긴급 지원’

곡성․구례 축산농가 대상 6천만원 상당 432t

우리들뉴스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 기사입력 2020/08/24 [14:22]

전남조사료경영체협, 수해 피해 ‘조사료 긴급 지원’

곡성․구례 축산농가 대상 6천만원 상당 432t

우리들뉴스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 입력 : 2020/08/24 [14:22]

▲ 전남 조사료경영체협의회(회장 정운태)가 곡성,구례 한우농가에 조사료 4320톤 기부  © 사진제공=전남도청  우리들뉴스 박강호 광주전남취재본부장



전라남도는 전남 조사료경영체협의회가 집중호우로 축사 침수, 한우 폐사 등 피해가 큰 곡성․구례 한우농가를 돕기 위해 조사료를 긴급 지원했다고 밝혔다.

 

최근 집중호우에 따른 전남지역 축산분야 피해상황은 축사 침수 220농가를 비롯 가축 침수 111만 1천 마리, 가축 폐사 44만 6천 마리로 조사됐다. 특히 곡성·구례 지역은 한우 농가 피해의 64%를 차지하고 있다.

 

전남 조사료경영체협의회(회장 정운태)는 축사 및 가축 피해 뿐만아니라 가축 사육에 필요한 조사료와 깔짚, 약품 등이 유실돼 어려움을 겪은 한우농가의 경영안정에 도움을 주기 위해 지원하게 됐다.

 

협의회는 보성․영암․화순․함평․무안 등 도내 조사료경영체협의회로부터 십시일반 기부 받아 마련한 6천만 원 상당의 조사료 432t(864롤)을 지원했다.

 

정운태 회장은 “이번 집중호우로 축산농가들이 큰 피해를 입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피해가 하루 빨리 복구돼 일상의 터전으로 하루빨리 복귀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도환 전라남도 축산정책과장은 “축산농가의 피해 극복을 위해 전남 조사료경영체협의회에서 자발적으로 조사료를 기부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축산농가가 안정적인 축산업을 영위할 수 있도록 축산관련 기관, 단체 등에서도 많은 도움을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의를 행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하게 행하는 정론직필,대안을 제시하고 평화를 비는 샬롬의 피스 메이커
'We must adjust to chang times and still hold to unchanging principles'
~'우리는 변하는 시대에 잘 적응해야 하지만 또한 변하지 않는 원리를 잘 지켜야 합니다'
 
박강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배도환 '미친 존재감', 비밀의 남자 드라마 '감초' 역할 톡톡~ 실검1위까지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