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광역시 남구, “백운광장 부흥 신호탄, 솟아 올랐다”

봉선동~진월동 터널 공사‧상습 침수지역 정비 등

박강호 취재본부장 | 기사입력 2020/06/30 [13:47]

광주광역시 남구, “백운광장 부흥 신호탄, 솟아 올랐다”

봉선동~진월동 터널 공사‧상습 침수지역 정비 등

박강호 취재본부장 | 입력 : 2020/06/30 [13:47]

 2~3년 내 상전벽해, 남구 중심축 ‘구도심 리빌딩’
호남 최다 생활SOC 구축‧대촌 경제자유구역 벨트  
  

▲ 김병내 남구청장     © 박강호 취재본부장

김병내 광주 남구청장은 30일 민선 7기 취임 2주년을 앞두고 “남구의 더 큰 도약과 발전을 위해 광주 남부권의 관문이자 상징인 백운광장 일대 부흥 신호탄이 솟아 올랐다”며 “남구발전의 중심축을 구도심으로 전환하기 위한 도심 리빌딩이 본격 시작됐다”고 소회했다.
더불어 호남 최대 규모의 생활SOC 복합화 사업 추진을 통해 마을간 불균형을 해소하고, 대촌동 일원 국가 및 지방산단이 광주지역 최초로 경제자유구역에 지정돼 남구의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중대한 시기였다고 강조했다.
김병내 구청장은 민선 7기 2년차 시기에 대해 남구 공직사회와 22만 주민들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혼연일체를 이뤄 남구 발전의 주춧돌을 차곡차곡 쌓았고, 지역민 모두가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는 여건을 만든 과정이었다고 평가했다.
그는 구정 운영 최대 성과로 오는 2023년까지 2~3년 내 상전벽해 수준의 반전을 예고한 백운광장 일대 뉴딜사업의 본격화를 손꼽았다.
백운고가 철거와 도시철도 2호선 건설에 따른 백운광장 주변의 지각변동을 대비, 지난해부터 개청 이래 단일사업 최대 규모로 추진 중인 879억원짜리 뉴딜사업이 본궤도에 올라 속도전에 돌입했기 때문이다. 
김병내 구청장은 “우선 내년 3~4월경에 남구청 외벽을 활용해 야간 경관과 LED 조명으로 영상을 표현하는 미디어 파사드 사업을 선보일 예정이며, 같은 해 10월에는 단절된 푸른길 공원을 연결하는 길이 220m, 폭 4m 가량의 푸른길 브릿지도 완공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 광주 남구청사    


또 내년말가지 푸른길 공원 주변 500m 구간에 아트 컨테이너를 활용한 상점 30~50곳과 로컬푸드 직매장 2호점, 공영 주차장, 공예품 거리 등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를 갖춘 스트리트 푸드존 사업도 완료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계획까지 덧붙여가며 설명했다. 
정부 역점사업으로 주민들의 품격 있는 삶을 위해 추진 중인 생활SOC 복합화 사업 추진도 중요 성과로 소개했다.
현재 관내에서는 효천문화복합 커뮤니티센터를 비롯해 가족사랑 나눔센터, 문화정보도서관 리모델링, 월산4동 및 봉선2동 행정복지센터 신축‧리모델링 등 호남지역 지방자치단체로는 가장 많은 5개 복합화 사업(단위사업 12개)이 오는 2022년까지 추진되고 있다.
이와 함께 김병내 구청장은 중앙정부와 광주시 협력을 통해 대촌동 일원에 조성한 국가산단과 지방산단 부지 2곳이 동시에 광주 최초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된 것과 송암산단 내 실감콘텐츠 큐브 건립 등을 통해 성장 동력을 확보한 부분도 성과 중 하나라고 소개했다.
그는 “경제자유구역 지정으로 에너지 신산업 육성을 위한 중요 기반이 마련됐고, 낙후된 송암산단이 4차산업을 기반으로 하는 문화산단으로 탈바꿈 할 예정이어서 우리 남구가 에너지 신산업 뿐만 아니라 문화산업에서도 경쟁력을 갖출 수 있게 될 것이다”고 밝혔다.
지역사회 숙원사업 해결과 부족한 생활체육시설 대거 확충, 자연재해를 대비한 안전관리 분야 등에서도 괄목한 만한 성과를 이뤘다고 분석했다.   
우선 극심한 교통난 해소를 위해 지역민들의 오랜 바람이었던 봉선동 대화아파트~진월동 옛 해태마트간 터널 개설(443억원)과 제2순환도로 진월IC 진출입로 개선 사업(110억원)이 시작됐으며, 장애인들의 숙원인 반다비 체육센터 건립도 속도를 내고 있다.
여기에 주민들의 건강 증진과 여가활동을 위해 진월동 남구다목적체육관에서 국제테니스장으로 이어지는 스포츠 타운 사이에 2만2,000㎡ 크기의 진월복합운동장과 이 인근에 송암생활체육공원 조성 등을 추진하고 있다.
또 2018년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백운광장 주변에 사업비 104억원을 투입해 하수도 정비사업을 마무리했으며, 지난해 칠석동 배수로 개선사업 10억원 확보 및 최근에는 상습 침수지역인 구소동 일대 배수로 정비공사 사업비 65억원을 확보하기도 했다.
이밖에 각각 10억원을 투입해 수려한 풍광을 자랑하는 대골제 둘레길과 분적산 더 푸른 누리길을 조성하고, 농기계 구입 부담을 덜어주는 대촌동 임대사업소 신축과 마을 협치 공간 플랫폼 구축을 위한 옛 대촌동 주민센터 리모델링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김병내 구청장은 “남구의 발전과 지역의 미래를 모색하기 위해 지난 2년간 현장에서 해법을 찾아왔고, 노력의 결과가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면서 “우리 주민들 모두가 풍요로운 삶을 마음껏 누릴 수 있는 행복 남구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의를 행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하게 행하는 정론직필,대안을 제시하고 평화를 비는 샬롬의 피스 메이커
'We must adjust to chang times and still hold to unchanging principles'
~'우리는 변하는 시대에 잘 적응해야 하지만 또한 변하지 않는 원리를 잘 지켜야 합니다'
 
김병내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음악분수 빛밤 불꽃쇼’ 충남 혁신도시 지정 자축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